KB증권, AI기술 활용해 업무효율화 강화

입력 2020-12-30 09:10

▲KB증권 CI
▲KB증권 CI
KB증권이 AI기술을 광고필터링 고도화, 문서관리 자동화, 사내챗봇 등의 업무에 적용하며 전사적 업무효율을 크게 향상시키고 있다고 29일 밝혔다.

우선 최근 광고필터링 업무에 적용한 텍스트분류 AI는 딥러닝 기반 고성능 자연어 AI기술을 활용해 입력한 문장이나 문단이 어떤 범주에 속하는지를 구분해서 분류하는 기술이다. KB증권은 이 기술을 활용해 대 고객 문자 발송 시 광고성 문구를 자동으로 탐지하고 경고를 띄우는 시스템을 구축해, 이를 통해 민원 발생을 사전적으로 방지하는 등 현업 부서의 리스크를 최소화 하고 있다.

또한 KB증권은 AI기반 MRC(기계독해) 기술을 문서관리 업무에 적용하고 있다. MRC는 컴퓨터가 문서를 읽고 필요한 정보를 찾아주는 유용한 기술이다. 증권 업무 특성상 계약서 등의 서류 조회 후 내부시스템에 입력하고 대사하는 업무가 많은데, 직원들이 서류를 확인해 처리하면 상당한 시간 소요와 오류 입력에 대한 리스크가 있다. 하지만 MRC 기술을 활용하면 컴퓨터를 통해 조회 및 시스템 입력이 이루어져 시간을 상당 부분 절약할 수 있다.

KB증권은 다양한 클래스의 펀드 정보 등록에 대한 MRC 기술을 적용해 필요 정보를 추출하고 RPA로 자동입력하는 업무자동화를 구현하여 적용 중이며, 적용범위를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마지막으로 업계 최초로 런칭한 사내챗봇 ‘톡깨비(TalkKB)’에 AI기반 DeepQA 서비스도 구현할 예정이다. 기존의 경우 자연어로 질문 의도를 파악하고 학습된 업무에 대해서만 답변을 제공해 새로운 업무에 빠른 대응이 어려웠지만 DeepQA를 적용하면 준비되지 않은 답변들도 사내 매뉴얼 및 규정 등의 문서를 스스로 탐색해 답변을 제공할 수 있다.

KB증권은 위와 같은 AI기술을 업무에 도입하기 위해 AI스타트업 회사인 ‘올거나이즈코리아’와 협업하고 있다.

장승호 KB증권 디지털혁신본부장은 “비교적 단순하고 반복적인 업무는 AI가 처리하고, 직원은 고부가가치 업무에 집중할 수 있도록 근무환경을 지속적으로 개선할 것”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1,669,000
    • -1.63%
    • 이더리움
    • 2,608,000
    • -0.5%
    • 비트코인 캐시
    • 643,500
    • -3.81%
    • 리플
    • 885.9
    • -4.46%
    • 라이트코인
    • 180,300
    • -2.17%
    • 에이다
    • 1,692
    • +1.32%
    • 이오스
    • 5,205
    • -3.61%
    • 트론
    • 78.89
    • -3.31%
    • 스텔라루멘
    • 346.2
    • -0.49%
    • 비트코인에스브이
    • 178,000
    • -4.2%
    • 체인링크
    • 24,970
    • +1.13%
    • 샌드박스
    • 279.4
    • -5.6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