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미국-이란 분쟁, 국내 건설업계 위기 속 기회”-교보증권

입력 2020-01-07 08:39

교보증권은 최근 미국과 이란의 분쟁이 국내 건설업계에는 위기이자 기회가 될 수 있다는 전망을 했다.

미국과 이란의 분쟁으로 발생한 중동지역 지정학적 위험 증가가 유가상승 및 건설업종 지수 하락으로 이어지고 있다. 전일 건설업종 지수는 89.35포인트로 전일비 3.4% 급락했다. 작년 7월 민간 주택 분양가상한제 시행 예고 이후 최대 낙폭이다.

미군 공습에 따른 이란 군부실세 사망 대응 조치로 이란은 ‘가혹한 보복’을 경고하고 있다. 가능한 보복 조치로는 페르시아만 인근 원유시설 타격, 원유 수송관 타격 및 호르무즈 해협 봉쇄가 거론되고 있다. 특히 호르무즈 해협 봉쇄는 지난 십여 년간 미국과 이란 분쟁 시 수차례 거론된 바 있으나, 실제 봉쇄로 이어진 적은 없다.

다만 실제 봉쇄로 이어진다면 국내 건설사의 최대 해외 발주처들인 중동 국가 진행공사 조달에 영향을 끼칠 수 있다는 평가다. 호르무즈 해협 봉쇄가 영향을 미칠 국가는 UAE, 바레인, 카타르, 쿠웨이트, 이라크 및 사우디 일부 지역 등 중동 대부분이 해당한다.

다만 이번 사태에 따른 국제유가 상승이 장기적으로 이어진다면, 산유국(발주처) 재정 개선에 따른 발주 증가 및 마진 개선으로 이어질 가능성도 있다고 교보증권은 진단했다.

교보증권 백광제 연구원은 “2000년 초중반 중국의 원유 수요 증가 및 이란 핵시설 건설 시작에 따른 중동 위기 고조 등에 힘입어 국제유가는 2008년 배럴당 140달러대까지 치솟은 바 있으며, 동기간 건설업종 지수는 최고 455.92포인트를 기록하는 등 2000년 이후 최대치를 기록하는 등 호황기를 누렸다”며 “현재의 위기가 중요한 기회가 될 수 있음을 기억해야 한다. 업종 투자의견 ‘비중확대’를 유지한다”고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0,596,000
    • +2.89%
    • 이더리움
    • 201,800
    • +3.01%
    • 리플
    • 272.1
    • +2.14%
    • 라이트코인
    • 69,600
    • +1.53%
    • 이오스
    • 4,625
    • +0.83%
    • 비트코인 캐시
    • 444,800
    • +6.79%
    • 스텔라루멘
    • 70.37
    • +2.85%
    • 트론
    • 22.16
    • +10.86%
    • 에이다
    • 63.04
    • +6.13%
    • 비트코인에스브이
    • 338,400
    • -1.86%
    • 모네로
    • 77,550
    • +3.4%
    • 대시
    • 134,900
    • +4.65%
    • 이더리움 클래식
    • 13,930
    • +15.99%
    • 47.51
    • +2.24%
    • 제트캐시
    • 68,850
    • +9.81%
    • 비체인
    • 6.605
    • +0.49%
    • 웨이브
    • 1,019
    • +2.21%
    • 베이직어텐션토큰
    • 253
    • -0.63%
    • 비트코인 골드
    • 13,360
    • -0.22%
    • 퀀텀
    • 2,380
    • +2.99%
    • 오미세고
    • 951.1
    • +2.62%
    • 체인링크
    • 3,117
    • +4.6%
    • 질리카
    • 6.008
    • +4.02%
    • 어거
    • 16,650
    • +0.3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