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검찰 '성폭행 혐의' 정준영 징역 7년, 최종훈 5년 구형

입력 2019-11-13 17:07

▲정준영(좌측), 최종훈 (이투데이DB)
▲정준영(좌측), 최종훈 (이투데이DB)
검찰이 만취한 여성을 집단 성폭행하고 성관계 동영상을 불법으로 촬영·유포한 혐의로 기소된 가수 정준영에게 징역 7년, 최종훈에게 징역 5년을 각각 구형했다.

검찰은 13일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9부(강성수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 정 씨 등의 결심공판에서 이같은 형량을 선고해 달라고 재판부에 요청했다. 더불어 정 씨와 최 씨에게 10년간 아동·청소년 관련 시설의 취업 제한도 명령해 달라고 했다.

이들은 2016년 1월 강원도 홍천, 3월 대구 등에서 술에 취한 여성을 집단 성폭행한 혐의 등으로 구속기소 됐다.

2015년 말 연예인들이 참여한 카카오톡 대화방에서 여성들과 성관계한 사실을 밝히며 몰래 촬영한 영상을 전송하는 등 11차례에 걸쳐 불법 촬영물을 유포한 혐의도 받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781,000
    • +0%
    • 이더리움
    • 174,000
    • +0.46%
    • 리플
    • 266
    • +0.76%
    • 라이트코인
    • 53,450
    • -0.28%
    • 이오스
    • 3,204
    • +0.25%
    • 비트코인 캐시
    • 247,900
    • -0.4%
    • 스텔라루멘
    • 65
    • -0.15%
    • 트론
    • 17.1
    • -0.58%
    • 에이다
    • 45.1
    • +1.35%
    • 비트코인에스브이
    • 112,300
    • -0.71%
    • 모네로
    • 64,000
    • +1.03%
    • 대시
    • 60,950
    • -0.33%
    • 이더리움 클래식
    • 4,550
    • -0.7%
    • 42.4
    • -0.47%
    • 제트캐시
    • 34,610
    • +0.46%
    • 비체인
    • 8.01
    • -1.23%
    • 웨이브
    • 675
    • +0%
    • 베이직어텐션토큰
    • 223
    • +0%
    • 비트코인 골드
    • 7,000
    • -1.06%
    • 퀀텀
    • 2,046
    • -0.1%
    • 오미세고
    • 867
    • -1.03%
    • 체인링크
    • 2,401
    • -0.5%
    • 질리카
    • 7.45
    • -7.45%
    • 어거
    • 12,240
    • -0.7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