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현대중공업, '힘센 엔진' 새 모델 개발...세계 최대 출력

입력 2019-10-09 13:10

폭넓은 출력 대 보유해 다양한 수요에 대응 가능

▲세계 최대 출력 힘센엔진 시운전 모습. (연합뉴스)
▲세계 최대 출력 힘센엔진 시운전 모습. (연합뉴스)

현대중공업은 중형엔진 중 세계 최대 출력을 지닌 ‘힘센(HiMSEN)엔진’ 신모델을 개발했다고 9일 밝혔다.

힘센 엔진은 2000년 현대중공업이 독자 기술로 개발한 4행정(4-Stroke) 중형엔진으로 60여 개 국에 1만2000여 기가 수출돼 중형엔진 시장의 25%를 차지하고 있다.

현대중공업이 개발한 신 모델(H54DF)은 최대 출력이 3만6000마력으로 디젤과 천연가스 두 가지 연료를 선택적으로 사용한다. 질소산화물과 황산화물 등 유해 배기가스 배출을 크게 줄일 수 있는 친환경 이중 연료 엔진이다.

출력은 기존의 이중 연료 엔진보다 약 3배 높고, 디젤엔진과 비교해도 18%가량 늘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현대중공업은 환경규제 강화 등으로 수요가 늘고 있는 선박 추진·발전, 육상 발전용 친환경 엔진 시장 공략을 강화하기 위해 신모델을 개발했다.

이번 개발로 1400~3만6000마력에 이르는 폭넓은 출력 대의 이중 연료 엔진을 보유하게 돼 다양한 수요에 더 탄력적으로 대응할 수 있게 됐다.

이기동 현대중 엔진기계사업대표는 "지난해 2600억 원 수준인 힘센 엔진 매출을 2025년까지 1조 원으로 늘릴 계획"이라고 말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486,000
    • +0.5%
    • 이더리움
    • 204,800
    • -0.58%
    • 리플
    • 345
    • -0.29%
    • 라이트코인
    • 64,000
    • +1.43%
    • 이오스
    • 3,424
    • +0.68%
    • 비트코인 캐시
    • 253,700
    • +0%
    • 스텔라루멘
    • 74.4
    • -0.93%
    • 트론
    • 18.5
    • +3.93%
    • 에이다
    • 56.9
    • -1.04%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7,500
    • -1.19%
    • 모네로
    • 64,000
    • -5.74%
    • 대시
    • 80,000
    • -1.17%
    • 이더리움 클래식
    • 5,245
    • -0.38%
    • 48.9
    • +0.82%
    • 제트캐시
    • 45,920
    • -1.69%
    • 비체인
    • 3.96
    • -0.5%
    • 웨이브
    • 949
    • -0.84%
    • 베이직어텐션토큰
    • 252
    • -2.7%
    • 비트코인 골드
    • 8,955
    • -2.24%
    • 퀀텀
    • 2,006
    • +0.35%
    • 오미세고
    • 910
    • -1.62%
    • 체인링크
    • 2,812
    • -1.06%
    • 질리카
    • 7.59
    • -1.3%
    • 어거
    • 9,580
    • -1.5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