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VAN사 상반기 순익 870억원…전년比 4%↓

입력 2019-09-19 06:00

'신사업' PG 수익은 27%↑

(출처=금융감독원)
(출처=금융감독원)

부가통신사업자(VAN사)의 사업 영역이 급속도로 재편되고 있다. VAN사의 고유업무였던 VAN 사업의 영업 수익이 1년 새 9%가량 줄어드는 동안, 신사업 부문인 순전자지급결제대행(PG) 사업에서의 수익이 27% 늘어난 것이다.

금융감독원은 올 상반기 VAN사 13곳의 당기순이익이 870억 원으로 집계됐다고 19일 밝혔다. 지난해 상반기보다 39억 원(-4.3%) 감소한 수준이다.

영업수익은 1조1831억 원으로 1년 전보다 557억 원(4.9%) 증가했다. 사업 영역별로 보면 VAN사업부문의 영업수익은 6409억 원, PG 등 기타사업의 영업수익은 5423억 원이었다. VNA사업은 중계수수료 수익 감소의 영향으로 595억 원(-8.5%) 감소한 반면, PG 수익 증가에 힘입어 기타사업부문은 1153억 원(27%) 증가했다.

영업비용은 1조901억 원으로 같은 기간 600억 원(5.8%) 늘었다. PG사업 관련 대표가맹점 수수료 증가 등으로 기타 영업비용이 888억 원(20%) 증가한 것이 영향을 미쳤다.

영업 현황은 전체적으로 개선됐다. 올 상반기 거래 건수는 90억5000만 건으로 1년 전보다 9억5000만 건(11.7%) 증가했다. 가맹점 수와 단말기 수는 각각 266만1000개, 353만2000대로 같은 기간 6%, 3.6%씩 늘었다.

재무상황도 전체로 양호했다. 6월 말 기준 VAN사들의 자산은 2조1673억 원으로 1년 새 638억 원(3%) 증가했다. 현금성자산 등 유동자산의 증가에 따른 것이다. 금감원 관계자는 "온라인쇼핑거래가 증가하면서 VAN사들이 온라인쇼핑몰에 지급하기 위해 보유하는 현금성 자산이 증가했다"고 설명했다.

부채는 7263억 원으로 152억 원(2.1%) 늘었고, 자본은 이익잉여금이 증가하면서 1조4437억 원으로 3.5%로 늘었다

금감원 관계자는 "카드결제 중계 등 VAN 고유업무에서 수익성이 약화할 것을 대비해 VAN사의 재무 건전성에 대한 모니터링을 강화할 것"이라며 "신종결제사업 참여 등 VAN사의 수익원 다변화도 지속해서 유도하겠다"고 말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0,056,000
    • -1.32%
    • 이더리움
    • 215,700
    • -0.51%
    • 리플
    • 309
    • -1.9%
    • 라이트코인
    • 68,850
    • -2.48%
    • 이오스
    • 3,932
    • -1.95%
    • 비트코인 캐시
    • 323,400
    • -2.62%
    • 스텔라루멘
    • 85
    • -5.03%
    • 트론
    • 22.4
    • -3.03%
    • 에이다
    • 49.2
    • -3.15%
    • 비트코인에스브이
    • 146,900
    • -0.2%
    • 모네로
    • 75,650
    • +1.54%
    • 대시
    • 80,150
    • -1.6%
    • 이더리움 클래식
    • 5,485
    • -3.01%
    • 45.7
    • -1.93%
    • 제트캐시
    • 42,370
    • -1.35%
    • 비체인
    • 8.03
    • +8.08%
    • 웨이브
    • 889
    • -0.78%
    • 베이직어텐션토큰
    • 300
    • +5.63%
    • 비트코인 골드
    • 9,420
    • -4.9%
    • 퀀텀
    • 2,593
    • -1.14%
    • 오미세고
    • 1,130
    • +0.44%
    • 체인링크
    • 3,655
    • +2.67%
    • 질리카
    • 7.09
    • -0.56%
    • 어거
    • 12,750
    • -4.9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