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트럼프, “위대한 기업 애플 도와야”...관세 안 내는 삼성에 ‘불똥’

입력 2019-08-22 10:28

“한국 삼성 관세 안 내고 애플과 경쟁하는 것 불공정”...지원방안 주목

▲백악관에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1일(현지시간) 기자들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워싱턴D.C./로이터연합뉴스
▲백악관에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1일(현지시간) 기자들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워싱턴D.C./로이터연합뉴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노골적인 애플 편들기가 이어지고 있다. 한국의 삼성전자와 애플이 불공정한 경쟁을 하고 있다며 애플을 단기간 도와야 한다고 거듭 밝혔다.

21일(현지시간) CNBC방송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은 21일(현지시간) 참전용사 단체 암베츠 행사 연설을 위해 켄터키주로 떠나기 전 백악관에서 취재진과 만나 “지금 문제는 애플의 경쟁사인 삼성은 관세를 내지 않고 애플은 낸다는 것”이라고 운을 뗐다.

이어 “애플은 위대한 미국 기업이기 때문에 단기간 팀 쿡 애플 CEO를 도와야 한다”면서 “삼성은 관세를 내지 않고 애플만 내는 건 불공평하다”고 강조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사흘 전에도 같은 취지의 발언을 한 바 있다. 트럼프 대통령은 18일 팀 쿡 CEO와의 지난주 회동을 설명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16일 밤 뉴저지주 베드민스터에 있는 자신의 골프클럽에서 쿡 CEO와 저녁 만찬 회동을 가졌다. 이 자리에서 쿡은 미국의 대중국 관세로 인해 삼성과의 경쟁에서 어려움을 겪고 있다고 토로한 것으로 확인됐다. 그는 “삼성은 애플의 최고의 경쟁 상대이며 제조시설 등이 한국에 있어서 관세를 내지 않는다”며 “이렇게 관세를 내지 않는 아주 좋은 회사와 경쟁하는 가운데 우리는 관세를 지불해야 한다는 것은 아주 힘들다”고 강조했다.

이에 트럼프는 “쿡이 매우 설득력 있는 주장을 했기 때문에 그 점을 생각하고 있다”며 삼성과 경쟁하는 애플에 대한 지원방안 모색을 시사했다. 애플을 도와야 한다고 나선 만큼 트럼프가 애플의 가격 경쟁력 확보를 위해 어떤 지원 조치를 단행할지 주목된다.

애플은 대부분 제품을 중국에서 생산하고 있다. 9월부터 애플의 에어팟과 애플워치 등은 10% 관세가 부과된다. 아이폰 등에 대한 관세 부과는 12월 15일 이후로 연기된 상태다. 반면, 삼성전자는 대(對)미 수출 휴대전화 대부분을 베트남과 인도에서 생산하고 있어 미국의 대중국 관세 대상이 아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0,014,000
    • -0.66%
    • 이더리움
    • 213,900
    • -0.97%
    • 리플
    • 310
    • -0.32%
    • 라이트코인
    • 69,400
    • +0.87%
    • 이오스
    • 4,007
    • +0.48%
    • 비트코인 캐시
    • 319,900
    • -1.02%
    • 스텔라루멘
    • 84.8
    • -1.4%
    • 트론
    • 22.4
    • -1.32%
    • 에이다
    • 49.9
    • +0.81%
    • 비트코인에스브이
    • 146,500
    • +0.34%
    • 모네로
    • 75,100
    • -0.13%
    • 대시
    • 80,000
    • -0.31%
    • 이더리움 클래식
    • 5,520
    • -1.6%
    • 47
    • +1.95%
    • 제트캐시
    • 41,720
    • -1.21%
    • 비체인
    • 9
    • +20.32%
    • 웨이브
    • 898
    • +0.45%
    • 베이직어텐션토큰
    • 287
    • -4.01%
    • 비트코인 골드
    • 9,385
    • -2.65%
    • 퀀텀
    • 2,633
    • -0.72%
    • 오미세고
    • 1,169
    • +3.18%
    • 체인링크
    • 3,510
    • -2.17%
    • 질리카
    • 7.36
    • +6.51%
    • 어거
    • 12,800
    • -2.2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