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환경부 '수입 재활용 폐기물 방사능ㆍ중금속 검사' 월 1회로 강화

입력 2019-08-16 10:30

수입 재활용 폐기물의 방사능ㆍ중금속 검사성적서 등에 대한 점검이 분기별에서 월 1회로 강화된다.

환경부는 8일 수입 석탄재의 환경안전 관리 강화 방침에 이어, 수입량이 많은 폐기물 품목에 대해 추가 환경안전 관리를 강화할 계획이라고 16일 밝혔다. 대상은 폐배터리, 폐타이어, 폐플라스틱 등 수입량이 많은 3개 품목이다.

환경부는 "최근 수입폐기물의 방사능 등에 대한 국민적 우려가 크고, 지난해 수입량이 254만 톤으로 수출량 17만 톤의 15배에 이르는 등 국내로 폐기물 유입이 계속 증가하고 있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앞으로 수입 시 제출하는 공인기관의 방사능(Cs-134, Cs-137, I-131) 검사성적서와 중금속 성분분석서의 진위 여부를 통관 시 매 분기별로 점검해 왔으나, 이를 월 1회로 강화한다.

또 수입업체 현장점검 등 사후관리도 현재 분기 1회에서 월 1회 이상으로 강화된다.

점검 결과 중금속 및 방사능 기준 초과 등 위반사례가 적발될 경우에는 반출명령 등 그에 상응하는 조치를 취하고, 검사 주기를 더욱 강화한다.

환경부는 "폐기물 종류별로 관련 업계와 협의체를 구성‧운영해, 국내 폐기물 재활용 확대 및 정부 지원 방안을 강구하는 등 국내 업체의 적응 부담을 최소화할 것"이라고 밝혔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497,000
    • -0.08%
    • 이더리움
    • 205,200
    • -0.77%
    • 리플
    • 291
    • -1.02%
    • 라이트코인
    • 63,350
    • -2.91%
    • 이오스
    • 3,594
    • -1.16%
    • 비트코인 캐시
    • 284,500
    • +0.49%
    • 스텔라루멘
    • 73
    • -4.7%
    • 트론
    • 19.1
    • -4.02%
    • 에이다
    • 46.9
    • -4.67%
    • 비트코인에스브이
    • 125,700
    • -2.26%
    • 모네로
    • 67,900
    • -1.31%
    • 대시
    • 74,300
    • -2.37%
    • 이더리움 클래식
    • 5,125
    • -0.87%
    • 46.4
    • +0.43%
    • 제트캐시
    • 39,160
    • -2.54%
    • 비체인
    • 7.16
    • -6.65%
    • 웨이브
    • 834
    • -0.6%
    • 베이직어텐션토큰
    • 274
    • -6.16%
    • 비트코인 골드
    • 8,690
    • -0.06%
    • 퀀텀
    • 2,180
    • -3.67%
    • 오미세고
    • 1,041
    • -3.34%
    • 체인링크
    • 3,090
    • -4.42%
    • 질리카
    • 7.33
    • -14.37%
    • 어거
    • 13,670
    • -1.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