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콰이강의 다리' 두고 日 우익이 분통 터트린 이유는?…찌질한 캐릭터

입력 2019-08-15 14:05

'콰이강의 다리' 속 일본인 묘사 어떻길래

(사진=영화 '콰이강의 다리' 스틸컷)
(사진=영화 '콰이강의 다리' 스틸컷)

영화 '콰이강의 다리'가 안방극장을 찾아왔다. 일본에서는 해당 작품 개봉 당시 부정적인 평이 주를 이뤘다.

영화 '콰이강의 다리'는 지난 1957년 개봉한 영화로 우리나라에서는 무려 22년 만인 1981년에 공개된 작품이다. '콰이강의 다리'는 '아라비아의 로렌스', '여정' 등의 작품을 만든 데이비드 린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콰이강의 다리'는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7개 부문 수상작에 이름을 올리며 호평을 받았다. 그러나 일본에서의 평가는 달랐다. 일부 일본 우익 단체는 '콰이강의 다리' 속 일본인 캐릭터인 사티오 수용소장의 찌질함에 분노를 터트렸다. 일본에 대한 부정적 이미지가 가득 포함돼있다는 것이 이들의 주장이다. 실제 영화 속 사이토 수용소장은 겉으로는 당당한 척하지만 뒤에서는 몰래 숨어 우는 등의 모습을 보인다.

한편 '콰이강의 다리'는 국개 개봉 당시 서울 기준 약 18만 명의 관객 수를 기록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330,000
    • +0.53%
    • 이더리움
    • 166,000
    • -0.24%
    • 리플
    • 249.9
    • -1.34%
    • 라이트코인
    • 50,250
    • -0.89%
    • 이오스
    • 2,984
    • -0.33%
    • 비트코인 캐시
    • 241,900
    • +0.04%
    • 스텔라루멘
    • 58.94
    • -0.29%
    • 트론
    • 16.22
    • -0.61%
    • 에이다
    • 42.26
    • +0.6%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8,100
    • +0%
    • 모네로
    • 59,000
    • -1.01%
    • 대시
    • 57,250
    • -1.72%
    • 이더리움 클래식
    • 4,475
    • +0.79%
    • 40.8
    • -0.49%
    • 제트캐시
    • 37,170
    • -2.16%
    • 비체인
    • 6.429
    • +0.37%
    • 웨이브
    • 951
    • +17.26%
    • 베이직어텐션토큰
    • 210
    • +1.4%
    • 비트코인 골드
    • 6,455
    • +0.78%
    • 퀀텀
    • 2,040
    • +0.59%
    • 오미세고
    • 808.2
    • -1.2%
    • 체인링크
    • 2,393
    • -0.46%
    • 질리카
    • 6.201
    • -1.77%
    • 어거
    • 11,780
    • +1.6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