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백종원 골목식당’ 백종원, 이대앞 백반집에 분노…“다리 부러져 오지 말 걸 그랬다”

입력 2019-08-08 01:01

(출처=SBS '백종원의 골목식당' 방송캡처)
(출처=SBS '백종원의 골목식당' 방송캡처)

백종원이 이대앞 백반집에 분노했다.

7일 방송된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는 이대앞 백반집을 기습 방문한 백종원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백종원은 대량으로 세팅된 순두부찌개를 보고 분노했다. 백반집 사장은 오늘 쓸 것만 만들어 놓은 거라고 했지만 백종원은 믿지 않았다.

백종원은 “몸 아픈 것보다 마음이 다친 게 더하다. 팔다리 부러진 것보다 마음 아픈 게 더하다. 배신당한 게”라며 “차라리 다리 하나 부러져 안 오는 게 나았다”라고 참담한 심정을 드러냈다.

이어 백종원은 “우리 직원들이 방문해 이러면 안 된다고 말한 게 6번이다. 오죽했으면 직원들이 포기라고 했다. 비밀스럽게 온 것만 해도 10번이다”라며 “그러면서 백종원이 시켰다, 백종원 입맛이 특이해서 맵고 짠 게 좋아해서 호불호가 갈린다고 한다. 내가 언제 이렇게 하라고 했냐”라고 분노했다.

백반집 사장은 “변명의 여지가 없다. 전부 우리 책임이다. 다시 초심으로 돌아가서 다시 시작하겠다. 그 방법밖에 없다”라며 “마음에 상처를 드려서 죄송하다. 면목이 없다. 초심으로 돌아가서 달라진 모습을 보여드리겠다”라고 눈물을 보였다.

이에 백종원 역시 눈시울을 붉히며 “진짜 약속 지켜야 한다. 손님만 오는 게 아니라 방송 보고 본보기 삼아 오는 사람들이 많다. 다른 이들에게 희망이 되어야 하지 않겠냐”라고 심경을 전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272,000
    • -2.61%
    • 이더리움
    • 166,000
    • -2.01%
    • 리플
    • 253
    • -1.98%
    • 라이트코인
    • 50,650
    • -2.6%
    • 이오스
    • 3,004
    • -2.28%
    • 비트코인 캐시
    • 241,100
    • -2.66%
    • 스텔라루멘
    • 59.5
    • -3.78%
    • 트론
    • 16.21
    • -1.7%
    • 에이다
    • 42.34
    • -2.73%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8,600
    • -0.46%
    • 모네로
    • 59,850
    • -2.44%
    • 대시
    • 58,050
    • -2.11%
    • 이더리움 클래식
    • 4,444
    • -1.59%
    • 40.8
    • -2.9%
    • 제트캐시
    • 37,610
    • -3.56%
    • 비체인
    • 6.35
    • -7.7%
    • 웨이브
    • 796
    • +9.64%
    • 베이직어텐션토큰
    • 209.5
    • -4.77%
    • 비트코인 골드
    • 6,600
    • -0.9%
    • 퀀텀
    • 2,049
    • -6.22%
    • 오미세고
    • 820
    • -1.5%
    • 체인링크
    • 2,337
    • -3.79%
    • 질리카
    • 6.242
    • -4.67%
    • 어거
    • 11,490
    • -2.7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