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진선미 장관 '위안부 피해자' 이귀녀 할머니 별세 애도

입력 2018-12-14 16:15

▲21일 서울 종로구 옛 일본대사관 앞에서 일본군 위안부 문제 해결을 위한 수요집회가 열리고 있다.(연합뉴스)
▲21일 서울 종로구 옛 일본대사관 앞에서 일본군 위안부 문제 해결을 위한 수요집회가 열리고 있다.(연합뉴스)
진선미 여성가족부 장관은 14일 별세한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고(故) 이귀녀 할머니(1926년생, 만 92세)의 사망에 애도의 뜻을 전했다.

고 이귀녀 할머니는 뇌경색 등 건강악화로 2016년부터 용인서울요양병원에 입원해 지내다 이날 아침 8시께 운명을 달리했다.

진 장관은 "추운 날씨에 할머님을 떠나보내게 되어 너무 마음이 아프다"며 "올해 여덟분이나 우리의 곁을 떠나신 것에 비통한 마음을 감출 수 없다"고 애도했다. 이어 "여가부는 앞으로도 일본군 위안부 피해 할머니들을 보다 섬세하게 보살펴드릴 수 있도록 정책적 지원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고 이귀녀 할머니는 1943년 17세 때 중국에 가서 일을 하면 돈을 벌 수 있다는 말에 속아 러허(열하)성 소재 위안소로 끌려갔다. 1945년 해방이 될 때까지 고초를 겪었다. 해방 이후에도 중국에서 거주하다가 2011년 국적을 회복해 귀국했다.

이날 고 이귀녀 할머니 별세로, 정부에 등록된 위안부 피해 생존자는 총 25명으로 줄었다. 빈소는 순천향대 서울병원에 마련된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1,508,000
    • -0.54%
    • 이더리움
    • 312,700
    • -0.76%
    • 리플
    • 327.2
    • -0.4%
    • 라이트코인
    • 90,450
    • +3.37%
    • 이오스
    • 4,910
    • -0.2%
    • 비트코인 캐시
    • 449,000
    • -0.22%
    • 스텔라루멘
    • 83.98
    • -2.05%
    • 트론
    • 23.95
    • -0.66%
    • 에이다
    • 69.26
    • -1.76%
    • 비트코인에스브이
    • 337,300
    • -1.75%
    • 모네로
    • 96,250
    • +1.32%
    • 대시
    • 125,100
    • -0.48%
    • 이더리움 클래식
    • 11,500
    • +1.5%
    • 71.67
    • -2.89%
    • 제트캐시
    • 73,250
    • -1.15%
    • 비체인
    • 7.865
    • -1.91%
    • 웨이브
    • 1,714
    • +0.29%
    • 베이직어텐션토큰
    • 323.9
    • +1.41%
    • 비트코인 골드
    • 12,300
    • -0.81%
    • 퀀텀
    • 2,866
    • -1.55%
    • 오미세고
    • 1,296
    • -0.84%
    • 체인링크
    • 5,005
    • -5.39%
    • 질리카
    • 8.6
    • -2.33%
    • 어거
    • 15,690
    • -4.6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