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스트레이트’ 전광훈 목사, 예배 중 야당지지?…“그냥 덕담한 거다” 부인

(출처=MBC '스트레이트' 방송캡처)
(출처=MBC '스트레이트' 방송캡처)

‘스트레이트’ 전광훈 목사가 예배 중 야당 지지에 대해 부인했다.

20일 방송된 MBC ‘스트레이트’는 ‘목사님은 유세 중’ 편으로 특정 종교인들의 유세 현장을 집중 조명했다.

방송에 따르면 황교안은 지난 3월 20일 한국기독교 총연합회에 방문했다. 현장에서 전 목사는 황교안 대표님이 ‘이승만 대통령 그리고 박정희 대통령에 이어가는 세 번째 지도자가 되어 줬으면 좋겠다’하는 욕심을 가지고 기도하고 있다”라고 발언했다.

이어 전 목사는 “우리 황교안 대표님의 첫 번째 고비가 내년 4월15일에 있는 총선”이라며 “자유한국당이 200석을 못하면 개인적으로 이 국가가 해체될지도 모른다는 위기감을 갖고 한기총 대표회장을 진행하고 있다”라고 덧붙였다.

황교안 대표 역시 “우리 자유 한국당을 위해서도 많이 기도해주시고 또 필요하면 같이 행동도 모아 달라. 목사님들께서도 우리 1천만 크리스천들과 함께 뜰을 모아 주시면 감사하겠다”라고 전했다.

공개된 예배 현장 영상에서 전 목사를 비롯해 목사들은 노골적으로 여당을 비판했으며 현장은 야당의 전당대회를 방불케 했다.

이에 대해 전 목사는 “자유한국당이 추구하는 정책과 우리 한기총이 생겨난 원래 동기가 일치한다”라며 “나는 예배에서 정당을 지지한 적이 없고 황교안 장로가 왔을 때 덕담을 한 거다”라고 부인했다.

또한 “국회에 있는 빨갱이를 다 처내버린다”는 발언에 대해서는 “그런 말을 한 적이 없다”라고 거듭 선을 그었다.

한은수 객원기자 online@etoday.co.kr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1,135,000
    • +2.48%
    • 이더리움
    • 320,000
    • +0.37%
    • 리플
    • 507
    • -1.55%
    • 라이트코인
    • 160,900
    • -1.89%
    • 이오스
    • 8,040
    • -0.98%
    • 비트코인 캐시
    • 487,300
    • -0.73%
    • 스텔라루멘
    • 159
    • -3.04%
    • 트론
    • 38
    • -1.29%
    • 에이다
    • 124
    • -0.8%
    • 비트코인에스브이
    • 252,700
    • -2.91%
    • 모네로
    • 119,500
    • +3.19%
    • 대시
    • 196,300
    • -0.05%
    • 이더리움 클래식
    • 10,050
    • -1.08%
    • 153
    • -2.54%
    • 제트캐시
    • 127,900
    • -1.99%
    • 비체인
    • 9.2
    • -1.39%
    • 웨이브
    • 3,169
    • -1.36%
    • 베이직어텐션토큰
    • 387
    • -6.06%
    • 비트코인 골드
    • 31,530
    • -0.28%
    • 퀀텀
    • 4,133
    • -2.4%
    • 오미세고
    • 2,421
    • -3.16%
    • 체인링크
    • 2,187
    • -1.7%
    • 질리카
    • 27.3
    • -4.54%
    • 어거
    • 27,900
    • -0.8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