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베트남 외교장관, 2차 북미정상회담 앞두고 12~14일 방북

2차 북미정상회담을 앞두고 팜 빈 민 베트남 부총리 겸 외교부장관이 12일부터 사흘간 북한을 방문한다.

레 티 투 항 베트남 외교부 대변인은 11일 트위터에 "리용호 북한 외무상의 초대로 민 장관이 12∼14일 북한을 공식 방문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항 대변인은 민 장관의 방문 목적 등은 즉각 공개하지 않았으나 방북 기간 북한 지도부와 2차 미·북 정상회담 개최와 관련한 논의에 나설 것으로 예상된다.

외신 등에 따르면 민 장관은 12일 오전 6시에 하노이 노이바이국제공항에서 출발하는 에어차이나 CA742편을 이용, 베이징 서두우 공항을 경유해 평양을 찾는다.

민 장관의 이번 방북은 오는 27∼28일 베트남 하노이에서 개최되는 김위원장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2차 회담을 전후해 김 위원장이 베트남을 국빈 방문할 가능성이 점쳐지는 가운데 이뤄졌다.

애초 이 문제를 논의하기 위해 김 위원장의 '집사'격으로 의전 문제를 총괄하는 김창선 북한 국무위원회 부장이 조만간 하노이를 방문할 것이라는 관측이 제기됐었다.

이에 따라 민 장관은 리 외무상은 물론 김 부장을 만나 김 위원장의 베트남 방문 형식과 구체적인 일정, 숙소 등 세부적인 문제를 논의할 것으로 보인다.

김 위원장을 예방할 가능성도 있다. 이에 앞서 리 외무상은 지난해 11월 29일부터 4일간 베트남을 공식 방문했다.

당시 리 외무상은 베트남의 개혁·개방 모델인 '도이머이'를 집중 연구하는 한편 김 위원장의 베트남 방문을 논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리 외무상은 또 응우옌 쑤언 푹 베트남 총리를 예방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6,460,000
    • +3.57%
    • 이더리움
    • 199,100
    • +0.4%
    • 리플
    • 383
    • +0%
    • 라이트코인
    • 87,250
    • -1.74%
    • 이오스
    • 6,010
    • -0.82%
    • 비트코인 캐시
    • 337,800
    • -0.11%
    • 스텔라루멘
    • 134
    • -0.74%
    • 트론
    • 28.2
    • -2.75%
    • 에이다
    • 88.5
    • -2.96%
    • 비트코인에스브이
    • 65,150
    • -1.43%
    • 모네로
    • 80,200
    • +1.39%
    • 대시
    • 140,400
    • -1.74%
    • 이더리움 클래식
    • 6,905
    • +0.43%
    • 81
    • -10.09%
    • 제트캐시
    • 78,600
    • -1.75%
    • 비체인
    • 9.22
    • -4.65%
    • 웨이브
    • 3,473
    • -3.25%
    • 베이직어텐션토큰
    • 501
    • +2.45%
    • 비트코인 골드
    • 20,180
    • -1.12%
    • 퀀텀
    • 3,193
    • -1.29%
    • 오미세고
    • 2,080
    • -4.71%
    • 체인링크
    • 1,075
    • -12.02%
    • 질리카
    • 24
    • -2.43%
    • 어거
    • 28,430
    • -6.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