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제낙스, 2019 CES서 플랙시블 배터리 제품 발표

코스닥 상장사 제낙스가 2019 CES 디지털 헬스 써밋(Digital Health Summit)에 초청돼 자사 플렉시블 배터리 제품에 대해 발표했다고 11일 밝혔다.

제낙스는 플렉시블 배터리를 활용한 혁신적인 의료장비 개발 가능성에 대해 발표했다.

회사 대표 제품인 플렉시블 배터리는 자유로운 변형이 가능하면서도 발열이나 폭발위험이 없다. 특히 의료 부분에 플렉시블 배터리를 적용할 경우 환자의 건강상태 체크나 의약품 복용, 만성질환 진단 등이 가능하다. 24시간 환자 케어도 가능해진다.

발표자로 나선 신은정 제낙스 기획팀장은 “제이플렉스는 제품을 유연하게 디자인할 수 있으며 배터리 성능도 뛰어난 제품”이라며 “이를 활용해 환자 상태를 모니터링하거나 환자를 치료하는 데 있어 헬스케어 서비스 제공자들이 환자의 상태를 상시로 체크할 수 있게 된다”고 말했다.

신이현 제낙스 대표는 “제이플렉스는 두께가 얇고 고객의 요구에 맞게 모양의 변형이 자유롭기 때문에 배터리가 보이지 않게 디자인할 수 있고 공간이 좁은 곳에도 적용할 수 있다”며 “제품을 디자인하는 데 있어 여러 가지 제약사항들이 사라지기 때문에 기존 배터리 대비 편의성과 휴대성이 개선된 제품을 개발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한편, 제낙스는 2015년에 처음으로 CES에서 플렉시블 배터리를 선보였으며 이후 제팬 웨어러블 엑스포(Japan Wearable Expo), 독일 웨어러블테크놀로지스(Wearable Technologies) 등의 국제 전시회 및 콘퍼런스에 매년 참가해왔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