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이투데이 말투데이] 절차탁마(切磋琢磨)/롱 테일(Long tail) 전략

조성권 국민대 객원교수

☆ 애니메이션 ‘신데렐라’ 속 대사

“원한다면 용기를 내. 떨어질까 무서워하지 마. 아무것도 하지 않는 것보단 나으니까.”

오늘은 수능일. 2017학년도 수능부터 고3의 수능 후 생활 지도의 어려움을 이유로 매년 11월 셋째 주 목요일이 수능일이 됐다. 작년에는 16일에 치러질 예정이었으나, 경북 포항 지진으로 1주일 연기돼 23일에 치러졌다. 내년 수능은 2019년 11월 14일.

☆ 절차탁마(切磋琢磨)

학문이나 덕행을 배우고 갈고닦는 것을 뜻하는 이 말은 노래에서 유래되었다. “저 기수 물가를 보니/푸른 대나무가 무성하구나/빛이 나는 군자여/마치 끊는 듯이 하고/닦는 듯이 하며(切磋)/쪼는 듯이 하고/가는 듯이 하는구나(琢磨)”

절(切)은 깎는 것, 차(磋)는 가는 것으로 뼈나 뿔을 손질하는 것을 말하지만, 여기서는 학문을 닦음을 뜻한다. 탁(琢)과 마(磨)는 숫돌을 갈아서 다듬는 것을 말하나, 여기서는 덕(德)을 닦는 것을 말한다. 원전은 시경(詩經).

☆ 롱 테일(long tail) 전략

인터넷 쇼핑몰에서 소외된 긴 꼬리 부분의 비인기상품이 올리는 매출액을 모두 합하면 인기상품 매출액만큼 커지는 의외의 현상을 말한다. ‘우수고객(상품) 20%가 전체 매출의 80%를 만든다’는 파레토 법칙과 반대 개념. 대표적 사례로는 저가 화장품 시장을 개척한 미샤나 더페이스샵이 있다.

- 풍선효과(balloon effect)

풍선의 한 곳을 누르면 다른 데가 부풀어 오르는 것처럼, 문제를 하나 해결하면 또 다른 문제가 생겨나는 현상. 정부가 특정 지역 집값 급등을 막기 위해 규제를 강화하면 다른 지역으로 부동산 수요가 몰리면서 그 지역 집값이 오르는 현상이 그 예이다.

☆ 우리말 유래/야코죽다

기가 죽다. 풀이 죽다는 뜻. ‘양코’가 변한 말. 서양인의 높은 코가 낮아졌다는 말에서 유래했다. 코가 낮아졌다는 표현으로 풀죽은 사람의 모습을 묘사하게 됐다. 6·25 이후 생긴 말.

☆ 유머/교육효과

아이가 대학에 진학했다. 이웃 사람이 아버지에게 진학 후 달라진 게 있느냐고 물었다.

“있고 말고요. 집사람의 자식 자랑이 멎었거든요.”

채집/정리:조성권 국민대 경영대학원 객원교수, 멋있는 삶 연구소장

조성권 국민대 경영대학원 객원교수, 멋있는 삶 연구소장 opinion@etoday.co.kr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4,444,000
    • -1.79%
    • 이더리움
    • 151,000
    • -1.94%
    • 리플
    • 343
    • -1.71%
    • 라이트코인
    • 66,550
    • -1.4%
    • 이오스
    • 4,147
    • +0.82%
    • 비트코인 캐시
    • 181,000
    • -2.74%
    • 스텔라루멘
    • 114
    • -4.2%
    • 트론
    • 25.5
    • -2.67%
    • 에이다
    • 65.4
    • -4.24%
    • 비트코인에스브이
    • 72,000
    • -3.22%
    • 모네로
    • 57,500
    • -3.52%
    • 대시
    • 99,900
    • -4.4%
    • 이더리움 클래식
    • 5,250
    • -3.4%
    • 55.5
    • -5.12%
    • 제트캐시
    • 62,250
    • -3.48%
    • 비체인
    • 6.3
    • -3.22%
    • 웨이브
    • 3,018
    • -2.61%
    • 베이직어텐션토큰
    • 228
    • -3.79%
    • 비트코인 골드
    • 13,960
    • -5.8%
    • 퀀텀
    • 2,786
    • -4.45%
    • 오미세고
    • 1,855
    • -5.5%
    • 체인링크
    • 536
    • +4.48%
    • 질리카
    • 21
    • -6.66%
    • 어거
    • 16,020
    • -1.4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