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올해 중·소형 빌딩 거래 10조 원 넘길 듯…주택 규제 ‘반사이익’

올해 거래가격이 1000억 원 미만인 중·소형 빌딩 거래 규모가 10조 원을 수월하게 넘길 것으로 전망된다.

29일 중소형 빌딩 전문업체인 리얼티코리아는 올해 3분기(마감 시점) 중·소형 빌딩 거래량은 265건으로 집계했으며, 등기 등 아직 조사에 반영되지 않은 거래 165건가량이 추가되면 총 430건까지 늘어날 것으로 분석했다. 이는 전 분기(421건)보다 살짝 증가하고 올해 분기별 평균 거래량(450건)보다 소폭 아래인 수준이다.

3분기 거래 규모는 약 1조6900억 원으로 집계됐다. 현재까지 누적된 올해 거래량은 약 8조845억 원으로 파악됐다. 리얼티코리아는 올해 분기별 평균 거래금액이 2조6900억 원가량임을 고려할 때 올해 거래 규모는 10조 원을 수월히 넘길 것으로 전망했다.

지난 2분기(마감 시점)보다 유일한 거래 증가세를 보인 구간은 ‘50억~100억 원’ 빌딩이었다. 3분기 70건에 거래가 이뤄져 전 분기보다 1건이 더 늘었다. 이에 따라 거래 규모도 100억 원가량 증가했다. ‘꼬마빌딩’으로 일컬어지는 ‘50억 원 이하’ 빌딩의 경우 159건으로 전 분기보다 19건 줄었다. ‘100억~200억 원’은 24건으로 전 분기보다 3건, ‘200억 원 이상’은 12건으로 9건 감소했다.

부동산 업계에 따르면 주택에 대한 잇따른 규제책으로 자산가들이 중·소형 빌딩으로 시선을 돌리는 흐름이다. 거래량은 정체된 상황으로 매물 별로 입지나 수익률에 따라 가격이 천차만별이라 섣부른 투자에 나설 수 없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9,385,000
    • -1.52%
    • 이더리움
    • 293,200
    • -4.24%
    • 리플
    • 452
    • -4.03%
    • 라이트코인
    • 106,600
    • -2.38%
    • 이오스
    • 7,155
    • -5.04%
    • 비트코인 캐시
    • 477,700
    • -3.41%
    • 스텔라루멘
    • 160
    • -5.32%
    • 트론
    • 31.1
    • -3.71%
    • 에이다
    • 102
    • -2.85%
    • 비트코인에스브이
    • 118,400
    • +1.02%
    • 모네로
    • 100,500
    • -5.72%
    • 대시
    • 193,300
    • -1.17%
    • 이더리움 클래식
    • 8,350
    • -5.43%
    • 99.4
    • -1.58%
    • 제트캐시
    • 85,700
    • -2.77%
    • 비체인
    • 8.9
    • -2.3%
    • 웨이브
    • 3,047
    • -3.05%
    • 베이직어텐션토큰
    • 435
    • -2.9%
    • 비트코인 골드
    • 26,900
    • -2.43%
    • 퀀텀
    • 3,503
    • -5.57%
    • 오미세고
    • 2,290
    • -6.07%
    • 체인링크
    • 1,454
    • -0.54%
    • 질리카
    • 24.5
    • -3.54%
    • 어거
    • 28,270
    • -1.1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