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신세휘, 연기력 논란+슬럼프…“당연한 일, 스스로도 걱정 많아”

▲신세휘(사진제공=매니지먼트구)
▲신세휘(사진제공=매니지먼트구)

배우 신세휘가 연기력 논란에 대해 입을 열었다. 다.

신세휘는 16일 공개된 잡지 bnt과의 인터뷰를 통해 데뷔 당시 있었던 연기력 논란에 대해 “당연하다. 스스로도 걱정이 많았다”라고 전했다.

신세휘는 2015년 tvN 예능 ‘고교10대천왕’에 출연해 한효주 닮은꼴로 유명세를 탔다. 이후 같은 해 6월 지금의 소속사 매니지먼트 구와 전속 계약을 맺고 2016년 KBS2 ‘우리 집에 사는 남자’로 연기 활동을 시작했다.

당시 있었던 연기 논란에 대해 신세휘는 “당연하다고 생각한다. 나 스스로도 걱정이 많았다”라고 전하며 최근 여러 작품을 해왔음에도 “아직은 기본기를 다져나가는 중”이라고 열의를 드러냈다.

또한 신세휘는 “자꾸만 스스로를 파고들면서 성찰을 하다 보니 내적 우울감을 겪었던 적이 있다”라며 “예전에는 이런 느낌들을 외면하며 살았는데 이제는 우울한 감정을 애써 떨치려 하거나 숨기기보다는 외부로 표현하고 받아들일 수 있게 됐다”라고 슬럼프를 이겨내는 성숙한 방법에 대해서도 털어놨다.

한은수 객원기자 online@etoday.co.kr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