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해피투게더' 거미 "송중기가 명품백 선물…송혜교와는 두 번 작품 인연, 아직 못 만나봐"

(출처=KBS 2TV '해피투게더3')
(출처=KBS 2TV '해피투게더3')

'해피투게더3' 거미가 배우 송중기의 훈훈한 미담을 전했다.

거미는 4일 방송된 KBS 2TV 예능프로그램 '해피투게더3'에 출연해 송중기로부터 명품 가방을 선물 받았다고 털어놨다.

거미는 "송중기의 해외 팬미팅에 초대 손님으로 갔는데 명품 백을 받게 됐다. 그런데 이와 관련한 기사가 나 신경쓰여서 미안하다고 했더니 '괜찮다. 이해한다'고 하더라"며 "예의도 바르시더라"라고 말했다.

이에 지석진은 "가방 사이즈에 따라 가격이 다르다"며 난감한 질문을 던졌고, 거미는 "예뻤다"는 대답으로 위기를 모면했다.

거미는 송중기-송혜교 부부가 주연으로 출연한 드라마 '태양의 후예' OST에 참여한 바 있다.

또 거미는 송중기 아내 송혜교는 아직 만나지 못했다며 "서로 만나고 싶다고 얘기는 했는데 시간이 안 맞더라. '그 겨울 바람이 분다'와 '태양의 후예' 두 작품이나 함께 했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