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문재인 대통령은 완판남?”… 블랙야크, 문의 빗발쳐 ‘문재인 바람막이’ 재출시 결정

[이투데이 박다정 기자]

(출처= 연합뉴스)
(출처= 연합뉴스)

때아닌 문재인 대통령 특수를 맞은 블랙야크가 단종된 제품의 재출시를 결정했다.

18일 블랙야크는 2013년 창립 40주년 기념으로 출시된 ‘B가디언 재킷’을 재출시한다고 밝혔다. 해당 제품은 문재인 대통령이 즐겨 입는 주황색의 등산용 바람막이로 가장 최근으로는 지난 13일 기자들과 함께 북악산에 오를 당시 착용했다.

문재인 대통령은 이 바람막이를 2013년 6월 민주당 출입 기자들과 등산할 당시 처음 입었으며 지난 9일 대통령 선거 투표 후 자택 뒷산에 오른 사진이 공개됐을 때도 김정숙 여사와 이 바람막이를 '커플룩'으로 입고 있었다.

최근 문재인 대통령의 당선 후 온라인에서는 해당 바람막이에 대한 문의가 이어졌고 단종됐다는 소식이 전해지자 블랙야크 측에 재출시 요청이 쇄도했다. 2013년 출시 당시 ‘B가디언 재킷’의 가격은 9만8000원이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