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2016 하반기 히트상품] 롯데칠성음료 ‘델몬트 파머스 주스바’

물 한방울 없는 생과일 착즙주스

롯데칠성음료가 물 한 방울 넣지 않은 생과일 그대로의 순수 착즙 주스인 ‘델몬트 파머스 주스바’를 선보이며 국내 착즙 주스 시장 대중화에 앞장서고 있다.

롯데칠성음료가 지난 5월 선보인 ‘델몬트 파머스 주스바’ 750㎖ 어셉틱(무균충전) 페트 2종은 농부의 정성과 고집, 자부심이 고스란히 담긴 신선한 착즙주스라는 콘셉트로 1~2인 가구가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는 용량으로 오렌지, 자몽 총 2가지 맛으로 구성됐다.

오렌지 제품은 생오렌지 10.3개를 착즙한 주스로 상큼하고 달콤한 오렌지 착즙 95%와 속껍질인 펄프셀이 5% 들어 있고, 자몽 제품은 생자몽 7.8개를 착즙해 달콤 쌉싸름한 자몽 착즙 95%와 펄프셀 5%가 들어 있다. 두 제품 모두 과일 속껍질이 함유돼 과일을 직접 갈아 마시는 것과 같은 풍부한 식감을 느낄 수 있다.

지난 9월 선보인 ‘델몬트 파머스 주스바’ 240㎖ 페트 오렌지, 자몽 2종은 1회 음용 분량의 소포장 형태로 용량이 작고 가벼워 휴대성이 뛰어난 장점이 있어 착즙 주스 본연의 신선한 맛을 언제, 어디서나 간편하게 즐길 수 있다.

파머스 주스바는 지난해 12월 일부 유통채널에 선 출시된 TPA(Tetra Prisma Aseptic)팩에 담긴 1ℓ 용량의 오렌지, 자몽 제품의 출시 시점을 기준으로 1년 만에 누적판매 180만 개(240㎖ 환산 기준)를 돌파하며 착즙 주스 시장에서 주목받고 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