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석기 공항공사 사장, '일왕생일축하연' 참석…대체 무슨 인연이길래

입력 2013-12-06 09:13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김석기 일왕생일축하연 참석

김석기 한국공항공사 사장의 '일왕 생일 축하연' 참석이 논란이 되면서 참석 이유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5일 오후 6시 서울 중구 롯데호텔에서 '천황(天皇, 일왕) 탄생일 축하 소연'이라는 이름의 행사가 열렸다.

이날 행사에는 김석기 한국공항공사 사장, 한덕수 한국무역협회 회장, 김태영 전 국방부 장관, 조태영 외교부 대변인 등이 참석한 것으로 전해졌다.

특히 논란이 되는 것은 김석기 사장이다. 최근 경직된 한일 관계를 고려했 때 공직자 신분으로 이런 행사에 참여하는 것은 적절지 못한 처신이었다는 것.

김석기 사장이 이번 행사에 참여한 것은 어떤 이유때문이었을까.

한 언론매체와의 인터뷰에서 김석기 사장은 "일본에 8년간 살아서 인연이 있다"고 참석 이유를 설명했다.

실제로 김석기 사장은 일본 경찰대학 유학과 오사카 총영사관 영사와 도쿄주재관 등으로 7년간 근무한 경력이 있다. 때문에 경찰 내에서 '일본통'으로 통하기도했다.

김석기 사장은 2003년에는 '한·일 양국 경찰간의 협력관계에 대한 공로를 인정'받아 일본 경찰청 장관으로부터 한국 경찰 최초로 감사장을 받기도 했다.

이같은 내용이 전해지자 네티즌들은 "김석기 사장, 일본이랑 인연이 있다고 해도 그건 개인적인 사정이다" "김석기 사장, 자신의 위치를 자각하지 못하는것 같다" "김석기 사장, 개인적인 인연이지만 공직자로서 신중히 처신했어야 했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아이돌 레시피와 초대형 상품…편의점 음식의 한계 어디까지?[Z탐사대]
  • 제니와 바이럴의 '황제'가 만났다…배스 타올만 두른 전말은? [솔드아웃]
  • 송다은 "승리 부탁으로 한 달 일하고 그만뒀는데…'버닝썬 여배우' 꼬리표 그만"
  • ’돌아온 외인’에 코스피도 간다…반도체·자동차 연이어 신고가 행진
  • ‘빚내서 집산다’ 영끌족 부활 조짐…5대 은행 보름 만에 가계대출 2조↑
  • “동해 석유=MB 자원외교?”...野, 의심의 눈초리
  • 미끄러진 비트코인, 금리 인하 축소 실망감에 6만6000달러로 하락 [Bit코인]
  • 명승부 열전 '엘롯라시코'…롯데, 윌커슨 앞세워 5연속 위닝시리즈 도전 [프로야구 16일 경기 일정]
  • 오늘의 상승종목

  • 06.14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4,264,000
    • +0.47%
    • 이더리움
    • 5,035,000
    • +0.28%
    • 비트코인 캐시
    • 611,000
    • +1.41%
    • 리플
    • 701
    • +3.24%
    • 솔라나
    • 205,700
    • +0.59%
    • 에이다
    • 588
    • +1.03%
    • 이오스
    • 935
    • +0.54%
    • 트론
    • 164
    • +0.61%
    • 스텔라루멘
    • 139
    • +0.72%
    • 비트코인에스브이
    • 69,900
    • -1.2%
    • 체인링크
    • 21,250
    • +0.52%
    • 샌드박스
    • 543
    • +0.1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