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25 사이버테러]청와대 이어 총리실 홈페이지도 뚫렸다

입력 2013-06-25 12:11

▲사진=총리실 홈페이지 캡처
청와대에 이어 총리실 홈페이지도 뚫렸다.

국무조정실 국무총리비서실 홈페이지가 북한으로 추정되는 외부세력에 의해 25일 오전 해킹을 당한 것으로 밝혀졌다.

오전 11시 현재 총리실 홈페이지 접속 시 "현재 서비스 점검 중입니다. 이용에 불편을 드려 죄송합니다"라는 문구만 게재돼 있다.

이날 오전 9시30분께 청와대 홈페이지가 해킹당한데 이어 총리실 홈페이지도 해킹당하는 등 잇달아 정부 주요 홈페이지가 일시에 공격당해 너무 쉽게 뚫린 것이 아니냐는 우려를 낳고 있다.

이번 공격은 국제해커그룹 어나니머스가 이날 정오 북한의 조선중앙통신 등 46개 사이트를 해킹하겠다고 밝힌 데 대한 보복성 메시지로 전망되고 있다. 특히 청와대 일부 게시판에는 어나니머스의 명칭이 거론되고 있어 이 같은 전망에 힘을 실고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9.24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1,516,000
    • +0.04%
    • 이더리움
    • 3,447,000
    • -1.65%
    • 비트코인 캐시
    • 603,000
    • -3.05%
    • 리플
    • 1,120
    • -1.23%
    • 라이트코인
    • 177,600
    • -3.84%
    • 에이다
    • 2,707
    • -3.6%
    • 이오스
    • 4,600
    • -5.08%
    • 트론
    • 104.6
    • -5.34%
    • 스텔라루멘
    • 327.4
    • -2.3%
    • 비트코인에스브이
    • 155,000
    • -3.91%
    • 체인링크
    • 28,300
    • +3.28%
    • 샌드박스
    • 784.7
    • -2.6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