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건설, 수익성 안정화·유동성 확보 후 안정적 주가 상승"

입력 2024-02-20 07:59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대신증권, 목표주가 1만6000원으로 상향…투자의견 '시장수익률' 유지

(출처=대신증권)
(출처=대신증권)

대신증권은 20일 GS건설에 대해 수익성 안정화와 유동성 확보 등 체질 개선 후 주가 상승이 가능하다고 보고 목표주가를 기존 1만4000원에서 1만6000원으로 상향했다. 투자의견은 ‘시장수익률’을 유지했다.

이태환 대신증권 연구원은 “지난해 4분기 연결 기준 매출액은 전년 대비 15.3% 감소한 3조3000억 원, 영업손실은 적자 전환한 1937억 원으로 잠정치는 당사 전망치와 시장 컨센서스를 크게 하회했다”며 “주택 부문은 지난해 3분기에 이어 착공 현장을 제외한 기존 현장의 원가 재점검 과정에서 예정원가율이 대폭 상승하며 적자 전환했다”고 분석했다.

이어 “이 외 인프라 부문에서도 해외 현장에서 일회성 비용 발생 영향으로 적자가 발생했으며, 보수적 비용의 반영”이라며 “기존 주택 현장 원가 재점검이 대부분 완료됐고 지난해 착공한 16개의 남은 현장 실행 원가는 하락 조정될 것을 고려하면 주택 부문 원가율은 점차 안정화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설명했다.

이 연구원은 “지난 1일 영업정지 9개월(국토부 8개월·서울시 1개월) 처분에 대해 공시했고 현재 집행 정지 가처분 신청 및 행정처분 취소 소송에 들어간 상태”라며 “가처분 인용 시 당장의 수주 영업에 미치는 영향은 없으며 과거 사례를 고려 시 1년 이상 기간 소요가 예상된다”고 내다봤다.

그러면서 “주가순자산비율(PBR)은 0.3배 미만으로 역사적 최저 수준에 근접해 밸류에이션 매력도가 높다”면서도 “안정적 주가 상승을 위해서는 수익성 안정화 확인, 선수금 수령과 자산유동화 등 유동성 확보, 금리 인하·부동산 정책 환경 개선 등이 필요하며, 아직 불확실성이 제거되지 않아 추가 목표주가(TP) 상향은 유보하나 향후 상승 잠재력은 높다”고 덧붙였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음주운전 걸리면 일단 도망쳐라?"…결국 '김호중 방지법'까지 등장 [이슈크래커]
  • 제주 북부에 호우경보…시간당 최고 50㎜ 장맛비에 도로 등 곳곳 침수
  • ‘리스크 관리=생존’ 직결…책임경영 강화 [내부통제 태풍]
  • 맥도날드서 당분간 감자튀김 못 먹는다…“공급망 이슈”
  • 푸틴, 김정은에 아우르스 선물 '둘만의 산책'도…번호판 ‘7 27 1953’의 의미는?
  • 임영웅, 솔로 가수 최초로 멜론 100억 스트리밍 달성…'다이아 클럽' 입성
  • 단독 낸드 차세대 시장 연다… 삼성전자, 하반기 9세대 탑재 SSD 신제품 출시
  • 손정의 ‘AI 대규모 투자’ 시사…日, AI 패권 위해 脫네이버 가속화
  • 오늘의 상승종목

  • 06.20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1,900,000
    • +0.29%
    • 이더리움
    • 4,980,000
    • -0.66%
    • 비트코인 캐시
    • 554,500
    • +0.82%
    • 리플
    • 694
    • -0.86%
    • 솔라나
    • 189,800
    • -2.42%
    • 에이다
    • 548
    • +0.37%
    • 이오스
    • 813
    • +0.62%
    • 트론
    • 165
    • +0%
    • 스텔라루멘
    • 133
    • +0.76%
    • 비트코인에스브이
    • 63,000
    • +0.88%
    • 체인링크
    • 20,470
    • +0.89%
    • 샌드박스
    • 469
    • +2.8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