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권 랠리, 3년물 20bp 넘게 급락·10선 2빅 이상 폭등 ‘비둘기 연준 환호’

입력 2023-12-14 09:40 수정 2023-12-14 09:41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14일 오전 9시30분 현재 국채선물 추이. 왼쪽은 3년 선물 오른쪽은 10년 선물 (체크)
▲14일 오전 9시30분 현재 국채선물 추이. 왼쪽은 3년 선물 오른쪽은 10년 선물 (체크)
채권시장이 랠리를 펼치고 있다. 국고채 3년물 등 주요금리가 20bp 넘게 급락 중이며 국채선물시장에서도 10년 선물이 2빅(200틱) 넘게 폭등하고 있다.

관심을 모았던 미국 연준(Fed)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가 피벗(정책전환)을 시사하는 등 상당히 비둘기파(통화정책완화파)적인 결과를 내놨기 때문이다. 앞서 연준 FOMC는 정책금리를 동결하면서도 내년 점도표를 기존 5.1%에서 4.6%로 제시했다. 이는 내년에 기준금리를 75bp(3차례) 인하할 수 있음을 내비친 것이다. 개인소비지출(PCE) 물가상승률 전망치 역시 올해 2.8% 내년 2.4%로 각각 0.5%포인트와 0.1%포인트 낮췄다.

14일 오전 9시30분 현재 채권시장에 따르면 국고3년물은 24.3bp 급락한 3.217%를, 국고10년물은 21.9bp 하락한 3.307%를 기록 중이다. 12월만기 3년 국채선물은 72틱 급등한 104.95를, 10년 국채선물은 203틱 폭등한 114.09를 보이고 있다.

복수의 채권시장 참여자들은 “FOMC 결과가 피벗을 시사하는 등 꽤나 비둘기파적으로 해석됐다”며 “채권시장이 워낙 강하게 출발하면서 호가가 대치가 안될 정도”라고 전했다. 이어 “강세 분위기를 유지하겠지만 강세폭이 커 추가 강세에는 한계가 있을 듯 싶다”고 예측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올해 여름휴가는 짧게 국내로 가요" [데이터클립]
  • 23명 사망한 참혹한 현장…화성공장 화재, 인명피해 왜 커졌나 [이슈크래커]
  • "유명 여성 프로골퍼, 내 남편과 불륜"…코치 아내의 폭로
  • 단독 구광모도 픽한 ‘휴머노이드’…LG, ‘이노베이션 카운슬’서 집중 논의
  • 변우석, 드디어 '성덕' 됐다…손흥민 사인 티셔츠 받고 인증
  • '6만 달러' 비트코인, 이더리움 ETF 승인 앞두고 투심 급격히 얼어붙어 [Bit코인]
  • 확 줄은 금융권 희망퇴직…신규 채용문도 굳게 닫혔다
  • 비급여치료 '우후죽순'…과잉진료 '대수술' [멍든 실손보험上]
  • 오늘의 상승종목

  • 06.25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6,675,000
    • +1.85%
    • 이더리움
    • 4,786,000
    • +3.17%
    • 비트코인 캐시
    • 547,500
    • +10.54%
    • 리플
    • 672
    • +0.75%
    • 솔라나
    • 193,900
    • +7.36%
    • 에이다
    • 555
    • +6.53%
    • 이오스
    • 818
    • +4.34%
    • 트론
    • 171
    • +1.18%
    • 스텔라루멘
    • 130
    • +4%
    • 비트코인에스브이
    • 64,550
    • +6.87%
    • 체인링크
    • 19,820
    • +5.76%
    • 샌드박스
    • 474
    • +5.3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