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타르월드컵] 16강전 ‘한국vs 브라질’…내일 새벽 광화문광장서 ‘붉은 물결’

입력 2022-12-05 17:37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대한민국 축구대표팀이 16강전을 치르는 6일 새벽 광화문광장에 거리응원이 개최된다. 조현호 기자 hyunho@ (이투데이DB)
▲대한민국 축구대표팀이 16강전을 치르는 6일 새벽 광화문광장에 거리응원이 개최된다. 조현호 기자 hyunho@ (이투데이DB)

대한민국 축구대표팀이 16강전을 치르는 6일 새벽 광화문광장에 거리응원이 개최된다. 이번 경기는 새벽 시간에 시작됨에 따라 서울시는 교통과 한파 대책 마련에 주력했다.

5일 서울시에 따르면 시는 축구대표팀 응원단 붉은악마의 광화문광장 사용을 최종적으로 허가했다. 시는 3차례의 조별예선과 마찬가지로 행사가 안전하게 진행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우선 16강전에서도 현장종합상황실을 운영하고 종로구청, 경찰, 소방 등 유관기관과의 협조를 통해 인파 관리와 교통 통제, 응급 구조 등을 지원한다.

특히 16강전은 새벽 4시부터 시작되며 해당 시간에는 영하 3도 안팎의 추위도 예보된 상황이다. 광화문광장 내에는 저체온증 등 환자 발생에 대비하기 위해 한파대비 비상대피공간이 운영된다.

대피소는 광화문광장 세종대왕 동상 서측에 텐트 4동을 연결해 조성한 공간과 운영본부 등 2동이다. 시는 거리응원 참여 전에 방한복, 장갑, 담요 등 방한 준비를 철저히 해줄 것을 당부했다.

아울러 시는 서울교통공사와 협의해 광화문역을 지나는 5호선 운행을 6일 오전 2시까지 연장해 4회 추가 편성 운행하기로 했다. 또한 경기 종료 후 해산 인파와 출근하는 시민들로 혼잡도가 높아질 것을 고려해 6일 오전 6시 전후로는 2·3·5호선을 각 2편성씩 추가로 운행한다.

버스는 막차 운행을 실시하지 않으나, 심야버스 14개 노선이 정상 운행된다. 이번 응원전에서는 세종문화회관 정류소를 임시 폐쇄하지는 않는다. 많은 인파로 세종대로가 통제될 경우에는 26개 경유 버스노선이 인근 도로로 우회할 예정이다.

시는 거리응원에 참석하는 시민들을 위해 주변 화장실을 개방하고, 행사 전후로 환경정비도 실시할 계획이다.

한편 광화문광장에서 열린 거리응원에는 지난달 24일 우루과이전에는 2만6000명, 가나전 때는 3000여 명, 이달 3일 포르투갈전 때는 3만 명의 시민들이 모여 대표팀을 응원한 바 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드라마가 따로없네”…‘재벌집’ 방불케 한 SM 경영권 분쟁 스토리
  • ‘세기의 재앙’ 튀르키예 지진, 골든타임 얼마 남지 않았다
  • '아들 50억' 곽상도, 정치자금법만 유죄…“앞으로 변호사비 법원이 정할 건가” [영상]
  • “이다인, 최고의 며느리”…‘결혼 반대설’ 이후 전해진 이승기 母 극찬
  • 강의계획서에 등장한 기보배…서울대 수강신청 ‘광클’ 전쟁
  • ‘외국산’의 역습...휴대폰·자동차 수입 역대 최대
  • ‘서치2’ 여전한 테크스릴러...아쉬운 중량감
  • 곽상도 정치자금법만 유죄…法 “아들 50억, 뇌물‧대가성 불인정”
  • 오늘의 상승종목

  • 02.08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9,096,000
    • -0.23%
    • 이더리움
    • 2,091,000
    • +0.72%
    • 비트코인 캐시
    • 167,900
    • -1.35%
    • 리플
    • 503.7
    • +0.56%
    • 솔라나
    • 29,280
    • +0%
    • 에이다
    • 493.9
    • +0.59%
    • 이오스
    • 1,370
    • -1.01%
    • 트론
    • 84.33
    • +2.32%
    • 스텔라루멘
    • 115
    • +0.7%
    • 비트코인에스브이
    • 54,450
    • -0.09%
    • 체인링크
    • 8,970
    • +1.01%
    • 샌드박스
    • 1,050
    • +15.2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