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 주 애플페이 나온다는데…헨리는 여전히 ‘묵묵부답’

입력 2022-11-30 16:07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현대카드 인공지능(AI) 챗봇 헨리에게 애플페이를 물었을 때 답변.(출처=현대카드 고객센터)
▲현대카드 인공지능(AI) 챗봇 헨리에게 애플페이를 물었을 때 답변.(출처=현대카드 고객센터)

애플의 간편결제 서비스 ‘애플페이’가 현대카드와 협력해 조만간 국내 서비스된다는 소식에도 현대카드는 여전히 묵묵부답이다.

30일 현대카드 앱의 AI챗봇 ‘헨리’에게 ‘애플페이’에 관해 물으면 “카드에 비자, 마스터카드, 다이너스, 유니온페이 등의 로고가 적혀 있다면 해외사용이 가능하다”고 답한다.

국내 사용에 대한 내용은 없었다. 애플페이 출시 전이라 관련 내용에 대해 업데이트하지 않았거나 서비스 계획이 없는 것으로 해석된다.

최근 애플 소식을 전문으로 다루는 해외 매체에 따르면 애플페이의 국내 서비스 개시가 임박했다.

이날 9to5mac(나인투파이브맥)은 애플페이가 수일 내 국내에 도입되며, 현대카드와 협력한다고 보도했다.

그러나 지난 몇 개월 동안 제기된 애플페이 도입설과 관련해 당사자로 지목된 현대카드와 애플은 침묵을 지키고 있다.

현대카드와 애플 모두 관련 소식에 공식적으로 확인해줄 수 없다는 입장이다. 지난달 초 현대카드 개정 약관으로 추정되는 이미지가 유출된 뒤 업계에서 애플페이 국내 진출은 ‘정설’처럼 여겨져 왔다.

이미지에는 ‘현대카드 주식회사가 가입 고객에게 제공하는 애플페이 결제서비스’라는 내용이 담겼으며 약관 시행 시점을 2022년 11월 30일로 못 박고 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드라마가 따로없네”…‘재벌집’ 방불케 한 SM 경영권 분쟁 스토리
  • ‘세기의 재앙’ 튀르키예 지진, 골든타임 얼마 남지 않았다
  • '아들 50억' 곽상도, 정치자금법만 유죄…“앞으로 변호사비 법원이 정할 건가” [영상]
  • “이다인, 최고의 며느리”…‘결혼 반대설’ 이후 전해진 이승기 母 극찬
  • 강의계획서에 등장한 기보배…서울대 수강신청 ‘광클’ 전쟁
  • ‘외국산’의 역습...휴대폰·자동차 수입 역대 최대
  • ‘서치2’ 여전한 테크스릴러...아쉬운 중량감
  • 곽상도 정치자금법만 유죄…法 “아들 50억, 뇌물‧대가성 불인정”
  • 오늘의 상승종목

  • 02.08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9,133,000
    • -0.41%
    • 이더리움
    • 2,100,000
    • +0.24%
    • 비트코인 캐시
    • 168,400
    • -1.41%
    • 리플
    • 506.5
    • +0.22%
    • 솔라나
    • 29,490
    • +0.24%
    • 에이다
    • 501.3
    • +1.27%
    • 이오스
    • 1,384
    • -0.79%
    • 트론
    • 84.77
    • +2.24%
    • 스텔라루멘
    • 116.1
    • +0.96%
    • 비트코인에스브이
    • 54,600
    • +0.09%
    • 체인링크
    • 9,075
    • +1.11%
    • 샌드박스
    • 1,082
    • +16.1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