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도서 출하된 아이폰 수출 규모, 5개월 만에 약 1조4000억 원 돌파

입력 2022-10-04 17:16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수출액 증가, 중국 대신 하겠다는 인도 계획에 청신호

▲미국 캘리포니아주 쿠퍼티노의 애플 본사에서 7일(현지시간) 열린 신제품 공개 행사 이벤트에 아이폰14가 전시돼 있다. 쿠퍼티노/AP뉴시스
▲미국 캘리포니아주 쿠퍼티노의 애플 본사에서 7일(현지시간) 열린 신제품 공개 행사 이벤트에 아이폰14가 전시돼 있다. 쿠퍼티노/AP뉴시스

지난 4월부터 5개월간 인도에서 생산된 애플의 아이폰 수출 규모가 10억 달러(약 1조4265억 원)를 돌파했다고 4일(현지시간) 블룸버그통신이 복수의 관계자를 인용해 보도했다.

이 속도라면 2023년 3월까지 12개월간 인도에서 출하되는 아이폰 수출 규모는 25억 달러에 이를 것으로 전망된다.

인도가 2021년 3월부터 올해 3월까지 한 해 동안 수출한 규모(13억 달러)의 두 배에 달하는 수준이다.

아이폰의 인도 생산량은 아직 극히 일부에 불과하다. 그러나 수출액 증가는 중국을 대신해 세계의 공장이 되겠다는 나렌드라 모디 인도 총리에게 청신호가 되고 있다.

나브켄다르 싱 인도IDC 애널리스트는 “인센티브 제도가 성공할 수 있다는 긍정적인 신호”라며 “인도가 중국 플러스 원 전략에서 점차 중요한 위치를 차지고 있음을 보여준다”고 분석했다.

다만 인도는 여전히 갈 길이 멀다. 블룸버그 인텔리전스에 따르면 지난해 인도에서 생산된 아이폰은 약 300만 대였던 반면 중국에선 2억3000만 대가 생산됐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이디야커피, 22일부터 커피값 최대 700원 인상…스벅·투썸도 올릴까?
  • 오늘부터 시멘트 운송 미복귀 시 처벌…33개사·455명 현장조사
  • “첫째도 둘째도 기술” 이재용…삼성전자 ‘기술 인재’ 발탁 전진배치
  • 尹대통령 “수출 5대 강국 도약…원전·방산·건설·K-콘텐츠 주력”
  • BTS 슈가 ‘대취타’ 뮤직비디오 4억 뷰 돌파…1인 2역 빛났다
  • “보고 계시죠?”…‘슛돌이’ 이강인 맹활약에 스승 故 유상철 재조명
  • [영상] 정진석 “중요한 게 민생 살리기인가, 이재명 살리기인가…선 넘지 말라”
  • [꿀할인#꿀이벤] 올리브영, 올해 마지막 ‘올영세일’ 外
  • 오늘의 상승종목

  • 12.05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2,972,000
    • +0.93%
    • 이더리움
    • 1,720,000
    • +2.08%
    • 비트코인 캐시
    • 153,300
    • +3.37%
    • 리플
    • 523.1
    • +0.11%
    • 솔라나
    • 18,580
    • +3.22%
    • 에이다
    • 433.4
    • +1.03%
    • 이오스
    • 1,262
    • +1.61%
    • 트론
    • 71.4
    • +0%
    • 스텔라루멘
    • 117.5
    • +0.95%
    • 비트코인에스브이
    • 56,750
    • +0.89%
    • 체인링크
    • 9,965
    • +1.63%
    • 샌드박스
    • 832.7
    • +6.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