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백화점 ‘웨딩페어’ 진행, MZ 겨냥 럭셔리·골프·캠핑상품 총망라

입력 2022-09-28 06:00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롯데백화점 본점에 있는 럭셔리 주얼리 브랜드 쇼메에서 예비 신혼부부가 상품을 보고 있다.  (사진제공=롯데백화점)
▲롯데백화점 본점에 있는 럭셔리 주얼리 브랜드 쇼메에서 예비 신혼부부가 상품을 보고 있다. (사진제공=롯데백화점)

엔데믹 이후 호황기를 맞은 웨딩 시장과 예비 부부들을 위해 롯데백화점이 올해 마지막 ‘웨딩 페어’를 진행한다고 28일 밝혔다.

실제 롯데백화점의 웨딩 수요는 오름세다. ‘롯데웨딩멤버스’의 신규 회원 수는 올해 1~8월 전년 동기간 대비 20%, 같은 기간 1인당 구매금액(객단가)은 전년 대비 30% 이상 증가했다.

특히 올해는 전체 구매 금액 중 해외 명품 상품군을 구매한 비중이 절반을 넘겼을 정도로 프리미엄 예물 및 혼수 상품들이 큰 인기를 끌고 있는 것으로 분석된다.

이에 롯데백화점은 9월 30일부터 10월 13일까지 ‘Autumn Wedding Festa(가을 웨딩 페어)’를 테마로 웨딩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기존보다 상품군을 확장하여 더블 마일리지 적립을 진행하고, 웨딩 페어 참여 럭셔리 브랜드 보강 및 롯데웨딩멤버스 신규 고객 프로모션 등을 통해 예비 신혼부부들에게 다양한 쇼핑 혜택과 즐거움을 선사한다.

가입 후 9개월간 롯데백화점에서 구매한 금액을 적립해 최대 7% 상당의 롯데 상품권으로 돌려주는 ‘웨딩마일리지’ 혜택을 강화한 '더블 마일리지' 프로모션에 연계한다.

(사진제공=롯데백화점)
(사진제공=롯데백화점)

처음으로 골프, 레저, 스포츠 상품군이 더블 마일리지 프로모션에 참여한다. 최근 MZ세대들이 골프나 캠핑, 러닝 등 외부 액티비티 활동에 적극 투자하는 트렌드에 맞춰 기존 럭셔리, 가전, 리빙 등에 국한됐던 상품군을 강화했다. 신규 참여 브랜드는 ‘타이틀리스트’, ‘말본골프’, ‘PXG’ 등의 골프 브랜드와 ‘나이키’, ‘뉴발란스’ 등 스포츠 브랜드, 그리고 ‘노스페이스’, ‘파타고니아’, ‘내셔널지오그래픽’ 등의 아웃도어 브랜드 등 총 12개 브랜드이다.

프리미엄 웨딩 트렌드에 맞춰 지속적으로 수요가 늘어나고 있는 해외 럭셔리 상품군도 참여 브랜드를 강화했다. 기존 ‘쇼메’, ‘쇼파드’, ‘오메가’, ‘IWC’ 등의 럭셔리 워치&주얼리 브랜드와 함께 ‘톰포드’, ‘발망’, ‘지방시’ 등 26개의 럭셔리 패션 브랜드가 새로 참여한다.

‘롯데웨딩멤버스’ 가입고객 대상 VIP급 혜택도 있다. 웨딩마일리지 적립 가능한 브랜드에서 올해 1000만 원 이상 구매한 ‘롯데웨딩멤버스’ 고객에게는 롯데백화점 MVG 고객이 받는 혜택을 경험할 기회를 제공한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힙한 것들끼리 뭉쳤다”…마르지엘라 품은 ‘갤럭시 Z 플립4’ 모습은?
  • 광고주도 감동한 츄 인성…“폭언·갑질 상상할 수 없어, 늘 밝고 친절”
  • 맥도날드 또 이물질 사고…기생충 이어 이번엔 모기
  • 이번 주 국내 출시된다는 애플페이, 삼성페이 독주 제동 걸까
  • “축구하지 말라고 전해”…태극전사 여자친구 SNS에도 악플 테러
  • 홍상수·김민희, 뜻밖의 목격담 화제…“김민희가 운전하더라, 어이없어”
  • 강남 아파트 3.3㎡당 평균 매매가 9000만 원…강북 3배
  • 원스피리츠, 내일 ‘원소주 클래식’ 온라인몰 출시·판매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2,859,000
    • +1.33%
    • 이더리움
    • 1,715,000
    • +3.13%
    • 비트코인 캐시
    • 152,700
    • -0.13%
    • 리플
    • 541.8
    • +1.25%
    • 솔라나
    • 18,590
    • -0.21%
    • 에이다
    • 427
    • +0.45%
    • 이오스
    • 1,278
    • +1.75%
    • 트론
    • 73.47
    • -0.24%
    • 스텔라루멘
    • 121
    • -0.33%
    • 비트코인에스브이
    • 57,100
    • -0.52%
    • 체인링크
    • 10,080
    • +0.1%
    • 샌드박스
    • 786.9
    • +1.4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