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서 화재로 집안에 갇힌 엄마와 아기…굴착기로 구조돼

입력 2022-09-24 18:55 수정 2022-09-24 19:18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24일 오후 2시께 대전 유성구 복용동 한 자동차 관련 업체에서 불이 났다. 인근 건설업체 직원들이 이 불로 집 안에 고립됐던 40대 여성과 두 살배기 아기를 굴착기를 동원해 구조하고 있다. (연합뉴스)
▲24일 오후 2시께 대전 유성구 복용동 한 자동차 관련 업체에서 불이 났다. 인근 건설업체 직원들이 이 불로 집 안에 고립됐던 40대 여성과 두 살배기 아기를 굴착기를 동원해 구조하고 있다. (연합뉴스)

화재로 건물에 고립됐던 엄마와 2살짜리 아들이 굴착기로 무사히 구조됐다.

24일 대전소방본부에 따르면 이날 오후 2시께 대전 유성구 복용동 2층짜리 건물에서 불이 났다.

이 불로 해당 건물 2층에 있던 40대 여성 A 씨와 2살짜리 아들이 고립되는 상황이 벌어졌다.

이에 화재 현장 인근에 있던 건설업체 직원들은 현장에서 사용하던 굴착기를 동원해 버킷을 건물 2층 창문 바로 밑까지 갖다 댄 뒤 A 씨 모자를 안전하게 구조했다.

A 씨 모자는 구조 직후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소방당국은 정확한 화재 원인 등을 조사 중이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코인 투심 ‘공포’ 속…“조세 원칙”vs“크립토 윈터” 과세 설왕설래
  • 북한TV, 한국-브라질 16강 무편집 중계…손흥민 언급도 "남조선팀"
  • '2701호의 결의' 호소했던 안덕수 트레이너, 현재는 연락 두절
  • 신한금융, 오늘 차기 회장 확정…조용병 '3연임' 유력
  • 단독 尹, 인구소멸 해결 나선다…해법은 ‘이민’
  • 단독 중진공, 새출발기금 부실채권 손실액 3년간 5000억 넘을 듯…매각률 34% 적용
  • BTS, 美 ‘2022 피플스 초이스 어워즈’ 3관왕…3년 연속 ‘올해의 그룹’
  • “마스크는 가오 판츠”…일본이 ‘마스크 프리’를 강제하지 않는 이유
  • 오늘의 상승종목

  • 12.08 09:07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2,615,000
    • -0.85%
    • 이더리움
    • 1,655,000
    • -2.42%
    • 비트코인 캐시
    • 146,700
    • -2.4%
    • 리플
    • 516
    • -1.21%
    • 솔라나
    • 18,140
    • -4.88%
    • 에이다
    • 416
    • -2.09%
    • 이오스
    • 1,308
    • +1.79%
    • 트론
    • 71.22
    • -0.5%
    • 스텔라루멘
    • 112.6
    • -1.83%
    • 비트코인에스브이
    • 54,700
    • -1.35%
    • 체인링크
    • 9,255
    • -2.63%
    • 샌드박스
    • 783.2
    • -4.7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