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추 작황 점검 나선 추경호...“추석 물가 대응 총력”

입력 2022-08-13 17:42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추경호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왼쪽)이 13일 강원 강릉시 왕산면 안반데기에서 최장길 강릉농협 조합장과 함께 고랭지 배추 출하 작업을 돕고 있다. 연합뉴스
▲추경호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왼쪽)이 13일 강원 강릉시 왕산면 안반데기에서 최장길 강릉농협 조합장과 함께 고랭지 배추 출하 작업을 돕고 있다. 연합뉴스

추경호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13일 배추 수급상태를 점검하기 위해 강원도 강릉에 있는 고랭지 배추밭을 찾아 추석 물가 대응에 총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추 부총리는 추석을 앞두고 강원 강릉 안반데기 고랭지 배추밭을 찾아 고랭지 배추의 생육상태와 출하 계획을 점검하고 현지 농업계 의견을 들었다. 추 부총리는 "집중호우가 발생한 중부권 관련 품목을 중심으로 성수기 수급 영향이 최소화될 수 있도록 특별히 관리하고, 농산물 수급이 불안하면 정부 비축, 출하조절 시설과 채소가격안정제 물량 등을 즉시 시장에 공급하겠다"고 말했다.

안반데기 배추밭은 해발 1000∼1200m 고랭지에 있는 대표적인 여름철 배추 재배지로, 연간 1만1500t(약 480만 포기)의 배추를 생산한다. 출하 시기는 8월 중순부터 9월 하순까지다.

추 부총리는 "배추의 경우 최근 집중호우에 따른 침수나 유실 피해가 크지 않은 것으로 파악되지만, 추석 성수기 생육 관리에 최선을 다해달라"고 관계자들에게 당부했다.

그러면서 "추석 성수기 물가 안정이 특히 중요한 시기"라며 "추석 민생안정 대책에서 밝힌 대로 추석 기간 20대 성수품을 역대 최대 수준으로 공급하는 등 명절 장바구니 물가 부담을 덜기 위해 총력 대응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와 관련해 정부는 배추·무·감자·사과·배 등 중부권에서 많이 나는 품목의 병해충 방제와 영양제 공급 등을 지원하고 폭우로 배추가 유실된 경우 준비된 예비묘를 농가에 공급할 방침이다.

또 피해 농가에 농약대(병충해 방제 비용)와 대파대(농작물 파종 비용), 가축 입식비, 시설복구비 등을 지원하고 재해보험금도 추정 보험금의 50%까지 선지급할 계획이다.

추 부총리는 "농산물의 구조적 수급 조절 강화를 위해 내년에도 노지 채소, 과수, 과채 등의 계약재배자금 융자를 늘리고 주요 식량 작물 비축물량을 대폭 확대할 계획"이라며 "채소가격안정제 예산은 올해(456억 원)보다 약 100억 원 추가 편성하겠다"고 말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여가부 폐지·보훈부 격상·재외동포청 신설...정부조직 개편안 발표
  • 종로 송현동 부지 100년만에 시민 품으로…7일 ‘열린송현녹지광장’ 개방
  • 법무부 국감서 ‘감사원’만 찾는 김남국 의원
  • [인포그래픽] 2022년 단풍 절정 시기는?
  • ‘윤석열차’ 논란에… 尹 “대통령이 언급할 것 아니다”
  • 김신영, ‘전국노래자랑’ 첫 녹화서 울먹…눈물의 무대 미리 보니
  • 160억 원 자산가의 지능적 탈세…국세청 99명 탈세혐의 조사
  • 尹대통령 "안보상황 심각…기시다와 현안 논의할 듯"
  • 오늘의 상승종목

  • 10.06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8,622,000
    • -0.58%
    • 이더리움
    • 1,935,000
    • +0.52%
    • 비트코인 캐시
    • 171,100
    • -1.44%
    • 리플
    • 700.6
    • +1.77%
    • 위믹스
    • 2,577
    • -1.26%
    • 에이다
    • 612.9
    • -0.39%
    • 이오스
    • 1,669
    • -1.42%
    • 트론
    • 88.42
    • -0.6%
    • 스텔라루멘
    • 168.2
    • -0.41%
    • 비트코인에스브이
    • 72,250
    • +2.48%
    • 체인링크
    • 11,040
    • +0.18%
    • 샌드박스
    • 1,214
    • -0.2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