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릿지바이오테라퓨틱스, 특발성 폐섬유증 치료제 ‘BBT-877’ 美임상 2상 승인

입력 2022-07-21 10:25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브릿지바이오테라퓨틱스는 미국 식품의약국(FDA)이 특발성 폐섬유증 치료제 후보물질 ‘BBT-877’의 임상 2상 개시를 최종 승인했다고 21일 밝혔다.

2020년 BBT-877의 임상 2상 진입을 앞두고 파트너사가 기술을 반환하게 된 주요 사유로 언급됐던 ‘잠재적 독성’ 가능성과 관련해, 회사는 생체 내 실험을 통한 혜성분석(in-vivo Comet Assay) 등 다양한 실험을 거쳐 BBT-877의 안전성을 다각도로 입증해 FDA에 제출했다. 신속한 임상 개발 추진을 위해 최신 제출 자료에는 임상 2상을 위한 임상시험계획서도 포함됐다.

FDA는 BBT-877관련 제기됐던 잠재적 독성 문제를 회사가 모두 소명하였다고 판단, 전날(현지시간) 최종 서면 회신을 통해 BBT-877의 임상 2상 개시 등 후속 개발에 대한 추진 계획을 최종 승인했다.

앞으로 한국과 미국 등 전세계 약 8개 국가에서 진행될 BBT-877의 임상 2상과 관련, 회사는 폐섬유화 질환 관련 경험이 풍부한 임상시험 수탁기관(CRO)과의 계약 절차를 이미 마쳤다. 시험 개시에 필요한 몇 가지 구체적인 준비 과정들을 조속히 마무리해 이르면 8월 첫 임상시험 기관 활성화 및 환자 모집을 시작한다.

임상 2상이 본격적인 궤도에 오르면 글로벌 기술이전 재추진을 위한 사업개발 활동도 본격화 될 전망이다. 회사는 1조5000억 원이던 이전 계약 규모를 상회하는 수준으로 재기술이전 계약을 체결하게 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현재 주요 다국적 제약사를 비롯해 다양한 제약·바이오 기업들과 사업 개발 논의가 재점화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정규 브릿지바이오테라퓨틱스 대표는 “BBT-877의 잠재 독성 이슈와 관련해 미국 FDA로부터 명쾌한 소명 결과와 더불어, 당사에서 계획했던 개발 전략 상의 변경이나 지체를 야기하는 요소 없이 임상 2상 진입 개시 승인을 통지받게 돼 뜻깊게 생각한다”며 “코로나19 감염과 인구 노령화 등으로 전세계적 신약 개발 기대감이 더욱 고조되고 있는 폐섬유화 질환 영역에서 하루 빨리 혁신 신약 개발 성과를 선보일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일타스캔들’ 정경호, 처철한 전도연 ‘입덕부정기’…시청률 동시간대 1위
  • [단독 인터뷰] 천하람 “‘친윤 호소인’ 안철수 누르고 결선가겠다”
  • '토큰 증권' 가이드라인 발표…가상자산 업계 “증권성 판단, 여전히 혼란”
  • 국회, '이태원 참사 추모제 개최…"재발 방지책 수립 최선"
  • 미국, ‘버스 3대 크기’ 中 정찰풍선 격추...중국 “명백한 과잉 반응” 반발
  • 조선 생산 현장 숨통…인력 2000명 추가 투입
  • 집값 하락에…신축 단지 중 분양가 밑도는 거래 늘었다
  • BTS ‘그래미 어워즈’ 삼수 도전 성공할까
  • 오늘의 상승종목

  • 02.03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9,472,000
    • +0.24%
    • 이더리움
    • 2,102,000
    • +0.77%
    • 비트코인 캐시
    • 173,500
    • +0.35%
    • 리플
    • 517.4
    • +0.27%
    • 솔라나
    • 30,710
    • -0.42%
    • 에이다
    • 505.3
    • +0.3%
    • 이오스
    • 1,391
    • +0.65%
    • 트론
    • 81.46
    • +1.76%
    • 스텔라루멘
    • 117.3
    • +0.26%
    • 비트코인에스브이
    • 54,800
    • +0.18%
    • 체인링크
    • 9,095
    • +0.22%
    • 샌드박스
    • 970.9
    • +1.9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