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보] '고(故) 이예람 중사' 특검, 공군본부 공보정훈실 등 압수수색

입력 2022-07-19 10:56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고 이예람 중사 사건 부실수사' 의혹 규명을 위한 안미영 특별검사가 7일 오전 서울 서대문구 KT&G 서대문타워에서 열린 특검 사무실 현판식에서 취재진 질문에 답하고 있다.  (공동취재사진)
▲'고 이예람 중사 사건 부실수사' 의혹 규명을 위한 안미영 특별검사가 7일 오전 서울 서대문구 KT&G 서대문타워에서 열린 특검 사무실 현판식에서 취재진 질문에 답하고 있다. (공동취재사진)

‘고(故) 이예람 중사 사망 사건’ 특별검사팀이 공군본부를 재차 압수수색했다.

19일 법조계에 따르면 특검팀은 이날 공군본부 공보정훈실 등에 대한 수사를 진행하고 있다. 전날에는 국방부 군사법원 사무실 등을 압수수색했다.

특검은 “30여 곳 압수수색, 통신 및 금융거래내역 확인, 관련자 수십 명 조사 등 엄정하고 철저히 수사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특검팀은 이 중사 사망 사건 관련 부실수사 의혹, 2차 가해, 사건은폐, 수사외압 등 의혹의 진상을 규명 중이다.

수사 범위는 이 중사 사망 사건과 관련된 공군 내 성폭력 및 2차 피해 유발행위, 사건 은폐·무마·회유 등 관련자의 직무유기 의혹 등이다.

안미영 특검과 유병두·이태승·손영은 특검보가 이끌며, 손찬오 수원지검 성남지청 부장검사가 수사팀장으로 참여했다. 검사 10명, 특별수사관 40명 및 파견 공무원 30명 등 규모로 꾸려졌다. 특검은 70일간 수사를 진행한다.

특검은 지난달 28일 특검팀이 꾸려진 뒤 처음으로 공군본부, 제20전투비행단, 제15특수임무비행단, 공군수사단 등을 압수수색했다.

한편, 이날 이 중사가 근무했던 공군부대에서 또 여군 간부가 사망한 것으로 알려졌다. 공군 20전투비행단 영내 독신자숙소에서 항공정비전대 부품정비대대 통신전자중대 A 하사가 숨진 채 발견됐다. 지난해 3월 임관한 A 하사는 한 달 후 현재 보직을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30·40대 신흥부자 8만 명 육박…“주식 투자로 돈 불려”
  • “오늘은 나도 김연아”… 3년 만에 돌아온 호텔 아이스링크장 예약률↑
  • 올해 수도권 아파트 거래 2채 중 1채는 소형 평형…“금융부담 가중 원인”
  • 김어준, TBS ‘뉴스공장’ 하차 전망…프로그램 폐지설도 불거져
  • 가공식품 73개 중 71개 가격 상승…우윳값 인상에 ‘밀크플레이션’ 우려
  • LG엔솔, 북미서 배터리 점유율 2위…SK온·삼성SDI는 4위‥5위
  • 尹대통령, 벤투 감독·손흥민에 16강 축하 전화…"다칠까 봐 조마조마"
  • 아르헨·네덜란드 카타르 월드컵 8강 안착
  • 오늘의 상승종목

  • 12.02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2,809,000
    • +0.01%
    • 이더리움
    • 1,690,000
    • -1.92%
    • 비트코인 캐시
    • 150,000
    • +0.74%
    • 리플
    • 524.1
    • -0.3%
    • 솔라나
    • 18,040
    • -1.31%
    • 에이다
    • 432.7
    • +1.15%
    • 이오스
    • 1,247
    • -0.87%
    • 트론
    • 72.56
    • +0.22%
    • 스텔라루멘
    • 116.5
    • -1.19%
    • 비트코인에스브이
    • 56,200
    • +0.09%
    • 체인링크
    • 9,830
    • -1.99%
    • 샌드박스
    • 783.5
    • -1.7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