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인태 "이재명, 당 대표 된들 5년 순항할지 걱정"

입력 2022-07-07 11:11

유인태 "이재명, '강한 고집' 평가 압도적"
"신뢰 위해 주변 말 들어야…5년 레이스 걱정"

▲유인태 전 국회 사무총장. (뉴시스)
▲유인태 전 국회 사무총장. (뉴시스)

야권 원로인 유인태 전 국회사무총장은 7일 민주당 8월 전당대회 출마가 유력한 이재명 의원을 향해 "대표가 된들 5년이라는 긴 레이스를 순항할지 걱정스럽다"고 우려했다.

유 전 총장은 이날 CBS 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 인터뷰에서 "이 고문의 대선 이후 행보를 보면 '저렇게 질주하다가 마라톤을 완주할 수 있을까' 걱정이 된다"며 이같이 밝혔다.

유 전 총장은 "대체로 이 고문은 '남의 말을 안 듣는다, 그냥 자기 고집대로 간다'는 평가가 압도적"이라며 "신뢰가 생기려면 '주변의 말을 듣는 사람'(이 되는 것)이 성숙해 가는 과정이다. 완주하려면 그렇게 바뀌어야 한다"고 조언했다.

이어 "모양 빠지는 인천 계양을에서 배지 달아서 또 대표로 숨 가쁘게 가서는, 설사 대표가 된들 5년이라는 긴 레이스를 순항할지 걱정스럽다"고 했다.

유 전 사무총장은 민주당 전당대회 룰을 정하는 과정에서 예비경선에 일반 여론조사를 반영하는 문제가 논란이 된 것과 관련해서는 "중앙위원회에는 그나마 경륜을 갖춘 사람들이 포진해 있으니 지도자감이 되냐 안 되냐를 훨씬 잘 알고 있다"며 "일반 여론조사를 많이 포함하면 혁신인 것 같지만 '100m 미인'들이 많이 뽑힐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시끄러운 사람들, 허명만 높인 사람들이 들어올 확률이 높기 때문에 일장일단이 있다"고 덧붙였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8·16대책] 1기 신도시 2024년 마스터플랜 수립…2·3기 신도시 정주 환경 개선
  • 윤석열정부 첫 검찰총장 후보에 여환섭·김후곤·이두봉·이원석
  • [유리지갑] “아이스커피 싸게 먹는 법”...고물가 시대 물가 절약법
  • [인포그래픽] ‘아·아’ 한잔 5000원 시대...프랜차이즈 커피값 비교하기
  • 말로 흥한 정치인, 말로 망한다?…막말의 정치학
  • 고용보험료 지원대상, '모든 소상공인'으로 확대...최대 5년간 20~50% 지원
  • 비트코인, 약세 전환에도 '희망론' 고개…“초대형 기관 투자로 장기 투자 낙관”
  • ‘대체거래소’ 설립 초읽기…67년 만에 경쟁시대로
  • 오늘의 상승종목

  • 08.16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2,218,000
    • -0.65%
    • 이더리움
    • 2,532,000
    • -1.4%
    • 비트코인 캐시
    • 184,500
    • +0.99%
    • 리플
    • 502.8
    • +1.15%
    • 위믹스
    • 3,548
    • -0.48%
    • 에이다
    • 757.7
    • +1.77%
    • 이오스
    • 1,713
    • +0.23%
    • 트론
    • 92.84
    • -0.06%
    • 스텔라루멘
    • 164.9
    • -0.6%
    • 비트코인에스브이
    • 82,200
    • -0.6%
    • 체인링크
    • 11,620
    • +0%
    • 샌드박스
    • 1,743
    • -1.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