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원 “이준석 토사구팽 되겠지만, 저항해 자기길 갈 것”

입력 2022-07-05 09:53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
 (신태현 기자 holjjak@)
▲ (신태현 기자 holjjak@)
박지원 전 국가정보원 원장은 ‘성상납 증거인멸 교사’ 의혹으로 당 윤리위원회 징계 심의를 앞둔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를 두고 “기사회생은 어렵고 토사구팽 당할 것”이라고 예측했다.

4일 박 전 원장은 TBS 라디오 ‘신장식의 신장개업’에서 “(이 대표 징계 여부가) 결정된 것 아닌가”라며 이같이 밝혔다.

박 전 원장은 그 이유에 대해 김철근 당 대표 정무실장에 대한 징계 절차가 개시됐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종범’(김 실장)이 처벌을 받으면 ‘주범’(이 대표)은 사실상 유죄가 인정되는 것 아닌가”라며 “윤리위에서 김 실장은 징계위로 넘기고, 이 대표는 2주 후로 결정됐다”고 말했다.

또 “참 국민의힘이 이런 짓을 해야 되는가”라며 “30대 이 대표가 보수 야당에 들어와 2030 세대 지지를 이끌어 정권교체에 성공했고, 지방선거에서 압도적으로 승리했다”고 평가했다.

그러면서 “이 대표가 토사구팽 당하면 국민의힘에 대한 지지는 떨어질 것”이라고 예상했다.

진행자가 ‘이 대표가 징계를 받는다면 본인이 정치적으로 살 길이 뭐가 있나’라고 묻자 “달려가서 만들어야 한다”며 “그것이 정치인의 능력이고, 그것이 이준석 대표의 미래인데 그렇게 하리라고 본다. 저항하며 자기의 길을 갈 것”이라고 답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폭력과 죽음을 멈추라"...교황, 푸틴 향해 경고
  • 4분기 게임 시장 잡아라…모바일·PC 기대작 속속 출격
  • 인도네시아 축구 참사 사망자 174명으로...FIFA 회장 "이해할 수 없는 비극" 애도
  • ‘공조2’, 600만 관객 돌파…올해 韓 영화 중 3번째
  • [인포그래픽] 개천절, 태극기 다는 법은?
  • [블록렌즈] 투자 실패한 이더리움 채굴장들은 왜 몰랐을까
  • [이슈크래커] “먹지말고 피부에 양보하세요” 뷰티도 ‘비건’ 시대
  • [이슈크래커] 'Bye' 하는 외국인, 그중에서도 'Buy' 하는 종목은?
  • 오늘의 상승종목

  • 09.30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7,830,000
    • -0.33%
    • 이더리움
    • 1,879,000
    • -1%
    • 비트코인 캐시
    • 168,000
    • -0.71%
    • 리플
    • 662.6
    • -3.33%
    • 위믹스
    • 2,510
    • -1.95%
    • 에이다
    • 615.4
    • -0.93%
    • 이오스
    • 1,714
    • -3.05%
    • 트론
    • 88.87
    • +1.64%
    • 스텔라루멘
    • 173.3
    • -0.97%
    • 비트코인에스브이
    • 70,100
    • +0.29%
    • 체인링크
    • 10,470
    • -1.97%
    • 샌드박스
    • 1,196
    • -0.9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