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삼성SDI, 2차전지 지나친 저평가 구간 ‘강세’

입력 2022-06-27 09:15

삼성SDI가 강세다. 현재의 주가가 지나친 저평가 구간이라는 분석에 매수세가 모이며 강세를 보이는 것으로 풀이된다.

27일 오전 9시 14분 현재 삼성SDI는 전일 대비 2.91% 오른 56만60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이날 NH투자증권은 삼성SDI에 대해 2분기 판가 인상과 고객사 생산증가에 따라 호실적이 예상된다고 분석했다.

주민우 NH투자증권 연구원은 이날 보고서에서 “2차전지 부문 지나친 저평가 구간”이라며 “헝가리2공장 확장 계획과 생산속도 향상을 통한 생산성 증가를 반영해 2024년 소형전지 상각전 영업이익(EBITDA)을 20%, 중대형전지 EBITDA를 29% 상향 조정한다”고 말했다.

이어 “현재 37조8000억 원 시가총액에서 비영업가치(5조3000억 원), 순차입금(3조2000억 원), 전자재료(5조3000억 원)를 감안하면 2차전지의 가치는 30조4000억 원으로 반영 중”이라며 “2023년, 2024년 2차 전지 부문 EBITDA 추정치가 각각 4조1000억 원, 5조1000억 원임을 감안하면 삼성SDI 2차전지 부문 기업가치 대비 상각전 영업이익(EV/EBITDA)은 2023년 기준 7.4배, 2024년 기준 5.8배로 국내 경쟁사 19배, 15배 대비 지나친 저평가 구간”이라고 강조했다.

김지산 키움증권 연구원도 "2분기 배터리 업계 최고 영업이익률을 예상한다"라며 "글로벌 배터리 업체들의 2분기 영업이익률은 삼성SDI 6.5%, CATL 6.0%, LG에너지솔루션 4.2%로 삼성SDI가 가장 우월할 전망"이라고 분석했다.

장중 매매동향은 잠정치이므로 실제 매매동향과 차이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이로 인해 일어나는 모든 책임은 투자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이재용 부회장 “국가 경제를 위해 뛰겠다”…삼성 M&A 빨라지나
  • 신규 확진 12만4592명…위중증·사망자 석달 만에 최다
  • 원희룡 "반지하도 사람 사는 곳"…반지하 퇴출 속도조절론 제기
  • 주말에 ‘폭우’ 쏟아진다…수도권 최대 120㎜ 이상
  •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시청률 14.6%… 종영 1주 앞두고 회복세
  • 연료비 부담에 앞길 깜깜한 한전…상반기 누적 손실 15조 육박
  • 이준석 '저격 회견' 반응...국힘은 ‘무대응’·친이준석계는 ‘지원사격’
  • 최춘식 "소양강댐 발언은 지리적 특성 설명한 것"
  • 오늘의 상승종목

  • 08.12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2,566,000
    • -0.05%
    • 이더리움
    • 2,596,000
    • -2%
    • 비트코인 캐시
    • 186,700
    • -2.81%
    • 리플
    • 505.1
    • -0.18%
    • 위믹스
    • 3,602
    • -0.5%
    • 에이다
    • 761.9
    • -0.76%
    • 이오스
    • 1,759
    • -3.25%
    • 트론
    • 94.21
    • +0.91%
    • 스텔라루멘
    • 168.9
    • -0.06%
    • 비트코인에스브이
    • 83,650
    • -0.65%
    • 체인링크
    • 11,690
    • -4.42%
    • 샌드박스
    • 1,828
    • +2.0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