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월 유럽 자동차 판매 20% 감소…공급망 문제에 10개월 연속 위축

입력 2022-05-18 16:23

4월 83만447대 기록
인플레이션과 반도체 공급 문제 영향
"중국 봉쇄 영향도 받기 시작"

▲유럽 자동차 판매 대수 추이. 검정=2020년 분홍=2021년 파랑=2022년. 단위 100만 대. 4월 83만447대. 출처 블룸버그통신
▲유럽 자동차 판매 대수 추이. 검정=2020년 분홍=2021년 파랑=2022년. 단위 100만 대. 4월 83만447대. 출처 블룸버그통신
4월 유럽 자동차 판매가 기록적인 인플레이션과 공급망 문제로 10개월째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17일(현지시간)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유럽자동차제조협회(EAMA)는 4월 유럽 내 자동차 판매 대수가 83만447대로 전년 동기 대비 20.6% 감소했다고 발표했다.

판매 대수가 감소한 것은 10개월 연속으로, 글로벌 인플레이션과 반도체 부족 등 공급망 문제가 여전히 산업의 발목을 잡고 있다.

국가별로는 유럽 최대 시장 이탈리아 판매가 3분의 1로 가장 크게 줄었고 독일과 프랑스도 5분의 1 이상 감소했다.

기업별로는 스텔란티스가 31% 감소했고 폭스바겐과 메르세데스벤츠는 각각 28%, 22.6% 줄었다. BMW는 17.6%, 르노는 16.3% 감소했다.

시장조사 업체 LMC오토모티브는 보고서에서 “글로벌 공급 문제가 완화할 것이라는 뚜렷한 징후가 보이지 않고 있다”며 “공급 문제는 현 상황의 주요인으로 남아있다”고 분석했다. 이어 “근본적인 수요 전망도 줄고 있다”며 “올해 가계는 실질소득에 심각한 압박을 받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블룸버그는 “기업들은 하반기 반도체 공급이 개선되길 바라고 있다”며 “그러나 향후 수개월 내 회복할 것이라는 희망은 우크라이나 전쟁과 관련된 많은 변수에 달렸다”고 설명했다. 이어 “글로벌 공급망은 무관용 원칙의 중국 봉쇄의 영향도 받기 시작했다”고 덧붙였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6.24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7,767,000
    • +3.03%
    • 이더리움
    • 1,603,000
    • +8.83%
    • 비트코인 캐시
    • 154,900
    • +1.77%
    • 리플
    • 479.6
    • +11.07%
    • 위믹스
    • 3,736
    • +5.09%
    • 에이다
    • 654.8
    • +5.97%
    • 이오스
    • 1,314
    • +4.87%
    • 트론
    • 86.3
    • +5.22%
    • 스텔라루멘
    • 166.7
    • +9.53%
    • 비트코인에스브이
    • 83,300
    • +0.24%
    • 체인링크
    • 9,550
    • +5.7%
    • 샌드박스
    • 1,434
    • +10.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