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후원금 의혹’ 성남FC·두산건설 압수수색

입력 2022-05-17 16:05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경찰이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였던 이재명 전 경기지사의 ‘성남FC 후원금 의혹’ 수사를 위해 이달 2일 성남시청 5개 과를 압수수색했다. 사진은 압수품을 가지고 나오는 경찰.(연합뉴스)
▲경찰이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였던 이재명 전 경기지사의 ‘성남FC 후원금 의혹’ 수사를 위해 이달 2일 성남시청 5개 과를 압수수색했다. 사진은 압수품을 가지고 나오는 경찰.(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였던 이재명 전 경기지사의 ‘성남FC 후원금 의혹’을 수사해 온 경찰이 17일 두산건설과 성남FC에 대해 압수수색에 나섰다.

경기 분당경찰서는 이날 오전 10시부터 두산건설 본사와 성남FC 구단 사무실 등을 대상으로 압수수색을 실시했다.

이번 압수수색은 검찰의 보완 수사 요구에 따른 것으로 지난 2일 성남시청 압수수색에 이어 이뤄진 두 번째 강제수사이다.

성남FC 측에 후원금을 제공한 기업 6곳 중 두산건설을 제외한 네이버, 농협, 분당차병원, 알파돔시티, 현대백화점 등은 압수수색 대상에 포함되지 않았다.

성남FC 후원금 의혹은 이 전 지사가 성남시장 시절 성남FC 구단주로 있으면서 2014∼2016년 두산, 네이버 등으로부터 160억여 원의 후원금을 유치하고, 이들 기업은 건축 인허가나 토지 용도 변경 등 편의를 받았다는 내용이다.

경찰은 지난해 9월 증거불충분으로 불송치 결정을 내렸으나, 고발인의 이의 신청으로 지난 2월부터 경찰이 재수사를 해왔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속옷만 입고 나온 모델에 스프레이 ‘칙칙’…10분 뒤 드레스로 변신
  • 북한에 쏜 미사일, 강릉 한복판에 ‘뚝’…체면 구긴 ‘K-방산’
  • 일당 15만원인데 나 때문에 시험 망쳤다고?...보험 들고 고사장 들어가는 감독관들
  • 박수홍 소송에 ‘친족상도례’ 폐지 공론화 조짐…법조계는 갑론을박
  • “널 샀다” 결혼지옥 무직남편…‘2370만원’으로 맺어진 국제결혼중개 민낯
  • 우크라, 러시아 핵 공격 대비...키이우에 대피소 설치
  • 신축 아파트에 의문의 악취…싱크대 안에서 인분 발견
  • [영상] 강릉 시민들, 한밤 굉음에 ‘공포’…한미 北대응사격 중 ‘현무-2’ 낙탄
  • 오늘의 상승종목

  • 10.05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8,767,000
    • +0.39%
    • 이더리움
    • 1,923,000
    • -0.36%
    • 비트코인 캐시
    • 175,700
    • +1.21%
    • 리플
    • 710.1
    • +3.18%
    • 위믹스
    • 2,603
    • -1.06%
    • 에이다
    • 613.4
    • -0.73%
    • 이오스
    • 1,672
    • -2.56%
    • 트론
    • 88.97
    • +0.32%
    • 스텔라루멘
    • 170.8
    • -0.7%
    • 비트코인에스브이
    • 70,200
    • +0.57%
    • 체인링크
    • 11,180
    • +1.08%
    • 샌드박스
    • 1,227
    • +1.5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