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 거래 많아지는 서울시…“자체 개발 프로그램 구축 등 대책 마련 나선다”

입력 2022-03-24 18:00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본 기사는 (2022-03-24 17:00)에 Channel5를 통해 소개 되었습니다.
서울시, 다음 달 '서울 부동산 동향 분석시스템 구축' 용역 발주 예정

▲63빌딩에서 바라본 서울 아파트 모습. (이투데이DB)
▲63빌딩에서 바라본 서울 아파트 모습. (이투데이DB)

최근 서울 내 부동산 이상 거래가 많아지고 있다. 지난해 부동산 시장이 들썩이면서 위법의심거례 사례, 신고가 경신 등이 나타나고 있다. 이에 서울시는 부동산 동향을 파악하는 자동화 시스템 구축 등 대책 마련에 발 벗고 나섰다.

24일 국토교통부 조사에 따르면 2020년 3월부터 2021년 6월까지 전국에서 적발된 위법의심거래는 3787건으로 집계됐다.

특히 서울 초고가 주택 밀집 지역에서 위법의심거래 사례가 많은 것으로 조사됐다. 서울 강남구가 361건으로 가장 많았다. 이어 서초구 313건, 성동구 222건, 송파구 205건 등으로 집계됐다. 해당 지역들은 전체 주택거래량 대비 위법의심거래 비중도 높았다. 강남구가 5.0%로 가장 높았고 이어 성동구 4.5%, 서초구 4.2%, 용산구 3.2% 순이었다.

서울 내 직거래도 많아지고 있다.

국토부에 따르면 1월 서울 아파트 매매 거래 건수 총 1105건 중 직거래 건수는 214건이었다. 5건 중 1건은 직거래인 셈이다. 서울 내 아파트 직거래 건수는 △지난해 11월 134건 △12월 147건 △올해 1월 214건 등 증가세다.

직거래는 부동산 거래 시 공인중개사를 끼지 않고 당사자끼리 거래하는 방식을 말한다. 중개수수료 부담을 덜기 위함도 있지만, 일부에선 세금을 줄이기 위해 편법증여 등의 불법 수단으로 사용되기도 한다.

실제로 강서구 마곡동 ‘마곡엠밸리5단지’ 전용면적 114㎡형은 지난해 12월 12억4000만 원에 직거래됐다. 해당 아파트 같은 평형 종전 최고가는 지난해 2월 15억5000만 원이었다. 10개월이 지났는데도 3억1000만 원 하락한 금액에 거래된 것이다. 이 평형의 최근 실거래가는 이달 3일 거래된 20억5000만 원이다.

최근 집값이 내림세로 접어들었지만, 특정 지역이나 단지들에서는 여전히 신고가가 이어지기도 한다. 이에 시세 띄우기가 아니냐는 목소리도 나온다.

리얼하우스 조사에 따르면 1월 서울 강남구 아파트 전체 매매 거래 53건 중 30건이 신고가로 나타났다. 2건 중 1건 이상이 신고가로 거래된 셈이다. 강남구 압구정동 ‘현대1차’ 전용 196㎡형은 1월 80억 원에 거래됐다. 해당 아파트 같은 평형은 지난해 3월 64억 원이었다.

이에 서울시도 부동산 시장 동향 파악을 위해 발 벗고 나선 모양새다. 신고가 등 이상 거래가 발생하면 이를 빠르게 파악하고 대응하겠다는 취지다.

서울시는 다음 달 ‘서울 부동산 동향 분석시스템 구축’이라는 연구용역을 발주할 예정이다. 자동으로 부동산 실거래 정보를 모니터링하는 시스템을 구축해 실시간으로 부동산 시장을 파악하고 분석하기 위해 마련됐다. 신고가 등 이상 거래가 발생하는 주요 지역에 대해서도 정보를 수집하고 분석할 계획이다. 올해 안에 용역을 마무리하고 시스템 개발을 완료할 예정이다.

서울시 관계자는 “평균 시세 대비 많이 뛰는 가격이 나오면 이를 확인하고 각 자치구와 협조해 이상 의심 거래된 건에 관해 조사 협조 등을 요청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여가부 폐지·보훈부 격상·재외동포청 신설...정부조직 개편안 발표
  • 종로 송현동 부지 100년만에 시민 품으로…7일 ‘열린송현녹지광장’ 개방
  • [영상] 법무부 국감서 ‘감사원’만 찾는 김남국 의원
  • [인포그래픽] 2022년 단풍 절정 시기는?
  • [이슈크래커] “본전 뽑아”vs “코스트코 간다”…트레이더스 유료화 승부수, 통할까
  • [이슈크래커] 4년 전 그날…인도 타지마할에선 무슨 일이
  • 국민의힘 내홍 일단락...‘석석대전’ 종료
  • 김신영, ‘전국노래자랑’ 첫 녹화서 울먹…눈물의 무대 미리 보니
  • 오늘의 상승종목

  • 10.06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8,613,000
    • +0.47%
    • 이더리움
    • 1,944,000
    • +2.75%
    • 비트코인 캐시
    • 172,900
    • +0.88%
    • 리플
    • 705.5
    • +3.1%
    • 위믹스
    • 2,574
    • +0%
    • 에이다
    • 611.9
    • +0.46%
    • 이오스
    • 1,673
    • +0.48%
    • 트론
    • 88.84
    • -0.19%
    • 스텔라루멘
    • 169.7
    • +1.01%
    • 비트코인에스브이
    • 70,050
    • +0.72%
    • 체인링크
    • 11,110
    • +0.27%
    • 샌드박스
    • 1,212
    • +0.6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