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전투기 39대, 대만 방공식별구역 진입...무력시위 재점화

입력 2022-01-24 09:49

지난해 10월 148대 군용기 보낸 후 최대 규모...양안 갈등 고조
▲J-16 중국 전투기. 연합뉴스
▲J-16 중국 전투기. 연합뉴스

중국 군용기 39대가 대만 방공식별구역에 진입하면서 양안 갈등이 고조되고 있다.

대만 국방부 홈페이지에 따르면 23일 중국 J-16 전투기 24대, J-10 전투기 10대, Y-9 통신대항기 2대, Y-8 대잠기 2대, H-6 폭격기 1대 등 총 39대 중국 인민해방군 군용기가 23일 대만 남서부 방공식별구역에 진입했다.

대만 군 당국은 군용기를 긴급 출동시켜 전파 경보를 냈고, 방공 미사일 시스템을 배치해 중국 군용기들의 활동을 감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중국의 무력시위 규모는 지난해 10월 초 나흘간 총 148대의 군용기를 대만 방공식별구역에 진입시킨 이후 최대 규모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5.23 11:15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8,593,000
    • +1.23%
    • 이더리움
    • 2,593,000
    • +1.49%
    • 비트코인 캐시
    • 251,300
    • +0.84%
    • 리플
    • 536.1
    • +0.24%
    • 라이트코인
    • 90,550
    • +0.67%
    • 에이다
    • 688.2
    • +1.5%
    • 이오스
    • 1,708
    • +0.41%
    • 트론
    • 99.02
    • +3.62%
    • 스텔라루멘
    • 172.2
    • +1.18%
    • 비트코인에스브이
    • 64,300
    • +2.23%
    • 체인링크
    • 9,255
    • +1.76%
    • 샌드박스
    • 1,779
    • +2.2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