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커창 “중국, 경제 성장 유지 위해 세금 더 낮춰야”

입력 2022-01-06 13:47

“세금과 수수료 더 낮추고 취약 부문 지원 강화해야”

▲리커창 중국 총리가 지난해 5월 30일 중국 베이징에서 화상을 통해 2021 P4G 서울 녹색미래 정상회의에 참석해 발언하고 있다. 베이징/신화뉴시스
▲리커창 중국 총리가 지난해 5월 30일 중국 베이징에서 화상을 통해 2021 P4G 서울 녹색미래 정상회의에 참석해 발언하고 있다. 베이징/신화뉴시스
리커창 중국 총리가 자국 경제 성장을 유지하기 위해 세금과 수수료를 낮출 것을 중국 정부에 요청했다.

5일(현지시간)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리 총리는 좌담회에서 “중국은 새로운 하방 압력 속에서 1분기 경제 성장을 안정적으로 유지하기 위해 세금과 수수료를 더 많이 인하해야 한다”며 “경제에서 가장 취약한 부문에 대한 지원도 강화해야 한다”고 밝혔다.

리 총리는 “만료된 감세 정책을 연장하는 것 외에도 연구개발 지출에 대한 더 많은 공제와 서비스 부문과 전염병 영향을 크게 받은 기타 분야에 대한 특별 지원을 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이와 함께 “지방자치단체들은 탈세 단속과 과도한 수수료를 억제하기 위한 대책을 마련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앞서 국무원은 지난주 1100억 위안(약 20조6833억 원) 상당의 개인 소득세 감면 정책을 연장한다고 발표했다. 중국 산시성 시안과 저장성 닝보를 중심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확산하면서 가계를 위협하는 데 따른 조처다. 하지만 당국이 경제 성장 촉진을 목적으로 가계 지출을 장려하기 위해선 더 많은 세금 감면이 필요하다고 블룸버그는 지적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1.27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4,518,000
    • -3.42%
    • 이더리움
    • 2,949,000
    • -6.65%
    • 비트코인 캐시
    • 354,400
    • -3.96%
    • 리플
    • 741.8
    • -5.27%
    • 라이트코인
    • 130,800
    • -4.53%
    • 에이다
    • 1,266
    • -8.59%
    • 이오스
    • 2,701
    • -3.6%
    • 트론
    • 68.86
    • -1.85%
    • 스텔라루멘
    • 237.1
    • -3.5%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7,500
    • -5.29%
    • 체인링크
    • 18,290
    • -6.54%
    • 샌드박스
    • 4,123
    • +1.7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