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말 선물 준비 고객 겨냥…유통업계, 할인 프로모션 일제히 진행

입력 2021-12-26 11:00
이마트 브랜드 한우 최대 50% 할인…롯데온은 최대 40%

▲신세계그룹은 2022년 새해 첫날 고객에게 다양한 혜택을 제공하는 통합 프로모션 '데이원(DAY1)'을 선보인다.  (사진제공=이마트)
▲신세계그룹은 2022년 새해 첫날 고객에게 다양한 혜택을 제공하는 통합 프로모션 '데이원(DAY1)'을 선보인다. (사진제공=이마트)

유통업계가 연말 및 다가오는 새해를 맞아 선물을 준비하는 고객들을 위해 다양한 프로모션을 전개한다.

신세계그룹은 2022년 새해 첫날 고객에게 다양한 혜택을 제공하는 통합 프로모션 '데이원(DAY1)'을 선보인다고 26일 밝혔다.

이마트는 내년 1월 1, 2일 이틀간 행사를 펼친다. SSG닷컴, G마켓, 옥션, W컨셉은 내년 1월 1~5일까지 5일간 프로모션을 진행할 예정이다.

먼저 이마트는 브랜드 한우 최대 50% 할인을 포함 다양한 상품을 파격적인 가격에 판매한다. 29일부터 내년 1월 2일까지 5일간 이마트 앱에서는 룰렛을 통해 이머니를 증정하는 이벤트도 진행한다. 최소 220점부터 최대 2만2000점까지 룰렛의 숫자에 따라 이(e)머니가 증정된다.

모든 고객에게 증정하는 쿠폰 이벤트도 진행한다. 행사 기간 고객들은 이마트 앱에서 5만 원 이상 구매 시 5000원 할인, 10만 원 이상 결제 시 1만 원 할인 쿠폰을 받을 수 있다.

SSG닷컴은 이마트몰 상품을 8만 원 이상 구매한 고객 중 1800명을 추첨해 최대 1만 원 '장보기 지원금'을 제공하는 이벤트를 연다. 또 신세계백화점, 신세계몰 상품에 한해 적용할 수 있는 최대 22% 할인쿠폰 2종도 매일 1회 제공한다.

G마켓, 옥션은 카테고리별 인기 상품을 특가에 선보인다. 고객 전원에게는 △패션ㆍ뷰티 △스포츠ㆍ레저 △마트ㆍ식품 △디지털ㆍ가전 △가구ㆍ리빙 중 매일 1가지 카테고리를 선정, 최대 12% 할인 쿠폰을 지급한다. W컨셉 역시 행사 기간 첫날 6시간 단위로 타임 릴레이 쿠폰 지급 이벤트를 진행한다.

▲롯데온은 27일부터 내년 1월 2일까지 새해 맞이 '온카운트다운' 행사를 진행한다.  (사진제공=롯데온)
▲롯데온은 27일부터 내년 1월 2일까지 새해 맞이 '온카운트다운' 행사를 진행한다. (사진제공=롯데온)

롯데온은 27일부터 내년 1월 2일까지 새해 맞이 '온카운트다운' 행사를 진행한다. 올 한 해 감사했던 분들을 위한 선물 등을 모아 최대 40% 할인 판매하고, 최대 7000원 할인 쿠폰도 제공한다.

이번 행사에서는 '올해 잊지못할 추천상품' 코너를 마련해 롯데온 상품기획자와 마케터가 직접 추천하는 상품 10개를 추천 이유와 함께 선보인다. 대표적으로 이달에만 1000장 이상 판매된 '타미힐피거 남녀공용 겨울 기모안감 베이직 멘투맨'을 단독으로 2만 원대에 선보인다.

다가오는 새해를 맞아 '새해 소망 이벤트'도 진행한다. 참여자 중 100명을 추첨해 엘포인트 2022점을 적립해준다. 이벤트 페이지에 댓글로 '2022년 꼭 하고 싶은 일'을 작성하면 참여할 수 있다.

현대백화점은 27일부터 31일까지 5일간 압구정본점 등 전국 16개 점포 식품관에서 '연말 선물 상품 할인전'을 한다. 이번 행사에서는 한우ㆍ과일ㆍ와인 등 인기 선물 상품 80여 종을 최대 30% 할인 판매한다.

선물세트를 포함해 식품관에서 5만 원 이상 구매하는 고객에게는 점포별 반경 5km 이내 지역에 한해 무료로 배송 서비스를 제공한다. 오후 5시 이전에 구매하면 당일 저녁에 배송된다. 이후 접수 건은 익일 배송된다.

▲현대백화점 무역센터점 식품관 전경.  (사진제공=현대백화점)
▲현대백화점 무역센터점 식품관 전경. (사진제공=현대백화점)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100일 회견] 尹대통령 “4차산업혁명에 맞는 노동법 체계도 바꿔야”
  • 이르면 10월 말부터 자율주행 택시 나온다…자율차 시범운행지구 한정
  • 코로나 신규확진 18만 명...18주 만에 '최다'
  • 비트코인, 단기 고점 후 약세 지속…“상승 쐐기 패턴 후 하락”
  • 경매 낙찰 가방서 시신·아들 630만 원 받고 팔려고 한 엄마·또 놀이터 텐트 건조
  • 바이든, 인플레이션 감축법 서명...한국산 전기차 혜택 ‘제외’
  • 상반기 호실적 제약사, 대표 상품이 효자 역할 '톡톡'
  • 천문연, 국산 우주망원경 시대 초읽기…‘스피어엑스’ 성능 시험장비 개발 완료
  • 오늘의 상승종목

  • 08.17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2,458,000
    • +0.76%
    • 이더리움
    • 2,589,000
    • +2.7%
    • 비트코인 캐시
    • 190,700
    • +4.26%
    • 리플
    • 514.2
    • +3.13%
    • 위믹스
    • 3,572
    • +0.76%
    • 에이다
    • 761.5
    • +2.52%
    • 이오스
    • 2,151
    • +26.53%
    • 트론
    • 94.43
    • +2.22%
    • 스텔라루멘
    • 168.6
    • +2.68%
    • 비트코인에스브이
    • 84,050
    • +1.94%
    • 체인링크
    • 11,590
    • +0.35%
    • 샌드박스
    • 1,732
    • -0.2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