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어포스원' 대통령 전용기 곧 교체

입력 2021-10-25 19:18

▲기존 공군 1호기로 사용된 보잉 B747-400(위) 기종과 새 대통령 전용기로 채택된 공군 1호기인 보잉 B747-8i(아래) 기종. (뉴시스)
▲기존 공군 1호기로 사용된 보잉 B747-400(위) 기종과 새 대통령 전용기로 채택된 공군 1호기인 보잉 B747-8i(아래) 기종. (뉴시스)

대통령 전용기가 조만간 교체될 전망이다.

25일 정부 등에 따르면 새 대통령 전용기로 채택된 공군 1호기 보잉 747-8i 기종이 이르면 내달부터 임무에 투입될 것으로 알려졌다.

기존 공군 1호기로 사용된 보잉 B747-400 기종은 이달 말 11년 만에 퇴역한다. 문재인 대통령의 주요 20개국(G20) 정상회의 참가가 마지막 임무다.

다만 도입 절차 등을 감안해 내년까지 교체 시기가 연장될 가능성도 있다.

새 전용기는 순항 속도 마하 0.86으로 현존하는 대형 항공기 중 가장 빠르다. 최대 14시간 운용할 수 있고 1만4815km까지 운항할 수 있다. 기존 전용기보다 약 2300km 운항 거리가 늘었다.

정부는 2010년부터 5년 단위로 전용기 임차 계약을 하고 있다. 지난해 5월 대한항공과 3차 임차 계약을 체결하면서 보잉 747-8i 기종을 2026년까지 5년간 임차하기로 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2.03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69,917,000
    • -0.47%
    • 이더리움
    • 5,637,000
    • -0.28%
    • 비트코인 캐시
    • 692,500
    • -1%
    • 리플
    • 1,208
    • +0.08%
    • 라이트코인
    • 252,200
    • -0.59%
    • 에이다
    • 2,056
    • +7.36%
    • 이오스
    • 5,010
    • +2.31%
    • 트론
    • 123.2
    • +2.33%
    • 스텔라루멘
    • 440.2
    • +7.26%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3,300
    • -0.49%
    • 체인링크
    • 31,180
    • +1.6%
    • 샌드박스
    • 8,020
    • +3.4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