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25일 경기도지사직 사퇴한다

입력 2021-10-22 19:08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인 이재명 경기지사가 22일 오전 광주 북구 민족민주열사묘역(옛 망월묘역) 입구 땅에 박혀 있는 '전두환 기념비'를 밟고 있다. '전두환 기념비'는 1982년 전두환씨의 전남 담양군 방문을 기념해 세워졌던 비석으로, 광주·전남 민주동지회가 비석의 일부를 떼어내 가져와 참배객들이 밟고 지나가도록 설치했다.  (뉴시스)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인 이재명 경기지사가 22일 오전 광주 북구 민족민주열사묘역(옛 망월묘역) 입구 땅에 박혀 있는 '전두환 기념비'를 밟고 있다. '전두환 기념비'는 1982년 전두환씨의 전남 담양군 방문을 기념해 세워졌던 비석으로, 광주·전남 민주동지회가 비석의 일부를 떼어내 가져와 참배객들이 밟고 지나가도록 설치했다. (뉴시스)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인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오는 25일 지사직을 사퇴한다.

경기도 관계자는 22일 "이 지사가 지사직 사퇴일을 25일로 정했으며, 조만간 도의회 의장에게 사임통지서를 제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공식적인 지사직 수행은 25일 24시까지이며, 26일 0시부터 지사직에서 물러난다.

지방자치법상 지자체장은 그 직을 사임하려면 지방의회 의장에게 사임일을 적은 서면(사임통지서)으로 미리 알려야 한다. 사임일은 사임통지서에 적힌 날짜가 된다. 따라서 이 지사의 공식 사임일은 26일이 된다.

이는 공직선거법상 대선 후보자의 공직 사퇴 시한(대선 90일 전인 12월 9일)보다 한 달여 이른 것이다.

이 지사는 25일 오전 경기도청에서 퇴임 기자회견을 하고, 오후에는 마지막 간부회의를 주재한 뒤 도의회를 방문하는 일정을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송영길 민주당 대표는 대선후보 선출 다음 날인 지난 11일 "하루속히 경기도지사직을 정리하고 대선 예비후보로 등록해 본격적으로 대선을 준비해야 한다"며 지사직 조기 사퇴를 요청한 바 있다.

이에 이 지사는 12일 "조기 사퇴해 대선에 집중하는 게 좋겠다는 당 지도부의 권유도 충분히 이해하지만, 숙고 결과 국감에 임하기로 했다"며 지난 18일과 20일 경기도 국정감사를 수행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2.03 13:19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0,124,000
    • -0.57%
    • 이더리움
    • 5,602,000
    • -0.28%
    • 비트코인 캐시
    • 692,500
    • -1.35%
    • 리플
    • 1,201
    • -0.66%
    • 라이트코인
    • 249,200
    • -1.7%
    • 에이다
    • 2,088
    • +9.32%
    • 이오스
    • 4,912
    • +0.41%
    • 트론
    • 121.9
    • +2.35%
    • 스텔라루멘
    • 429
    • +4.92%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2,500
    • +1.39%
    • 체인링크
    • 30,540
    • -0.52%
    • 샌드박스
    • 8,065
    • +5.6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