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50플러스재단 신임 대표에 문혜정 씨 임명

입력 2021-10-01 16:11

(사진제공=서울시)
(사진제공=서울시)

서울시는 서울시50플러스재단 신임 대표이사에 여성 전문 MC 출신 방송인 문혜정(51ㆍ사진) 씨를 임명했다고 1일 밝혔다.

문 신임 대표이사는 1994년 SBS 공채 1기 전문 MC로 발탁돼 방송 미디어 분야에서 오랫동안 근무하며 소통 전문가로 경험과 역량을 쌓은 뒤 일본 게이오대학 법학부 연구원으로 일했다.

3년간 재단을 이끌 문 신임 대표이사는 임기 동안 교육·상담·일자리를 원스톱 지원하는 서울형 전직지원서비스, 사회공헌일자리, 창업·창직에 이르는 50+시니어 일자리 생태계 조성 등 50+세대의 인생 2막을 체계적으로 지원하기 위한 맞춤형 노후준비 종합서비스를 총괄한다.

문 신임 대표이사는 "지난 재단 5년의 성과를 기반으로 변화하는 환경과 시민의 기대에 부응하는 경영혁신과 사업역량 강화를 통해 서울시민 누구나 이용하는 노후설계지원기관으로서 입지를 공고히 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0.18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6,381,000
    • +1.91%
    • 이더리움
    • 4,606,000
    • -1.56%
    • 비트코인 캐시
    • 746,500
    • -0.47%
    • 리플
    • 1,335
    • -2.98%
    • 라이트코인
    • 227,100
    • +0.26%
    • 에이다
    • 2,605
    • -1.81%
    • 이오스
    • 5,475
    • -0.82%
    • 트론
    • 120.1
    • -2.6%
    • 스텔라루멘
    • 469.6
    • -0.11%
    • 비트코인에스브이
    • 206,100
    • -0.48%
    • 체인링크
    • 31,330
    • -4.48%
    • 샌드박스
    • 897.4
    • -0.4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