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휴맥스, 테슬라 전기차충전 납품권 등 70%시장 점유사 투자 기대감에 상승세

입력 2021-08-31 11:24

신축 아파트 전기차 충전 시설 의무화 확대에 휴맥스가 상승세다.

휴맥스는 테슬라 전기차 충전 납품권을 갖고 있으면서 국내 급속충전 시장 70% 시장을 점유하고 있는 대영채비에 투자하고 전국의 충전 서비스 거점 확대 전략을 짜고 있다.

31일 오전 11시 24분 현재 휴맥스는 전일대비 375원(7.87%) 상승한 5140원에 거래 중이다.

이 날 증권업계에 따르면 내년부터 건축허가를 받는 아파트는 주차면수의 5% 이상 규모로 전기차 충전기를 설치하는 의무설치 비율을 확대키로 했다. 이미 지어진 아파트는 2% 이상 확보해야 한다. 현재 신축 시설의 의무설치 비율은 0.5%이고, 이미 지어진 시설은 의무설치 비율이 없다.

여기에 정부는 지난달 7만2000기 수준인 전기차 충전기를 2025년 50만 기 이상으로 확대할 계획을 발표했다. 이어 당일에는 서울시가 오는 2025년까지 전기차 27만대, 주거시설 주변 급속·완속 충전기 20만 대를 설치하겠다고 밝혔다.

이같은 소식에 주식시장에서는 원익피앤이, 에스트래픽, 휴맥스, 현대퓨처넷 등 전기차 충전 관련주들에 매수세가 몰리며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휴맥스는 스틱과 지난달 국내 유력 충전기 제조 및 충전서비스 사업자인 대영채비의 지분 20%를 600억 원에 인수했다.

대영채비는 국내 1위 급속 충전기 제조업체로서, 국내 급속충전기 시장의 70%가량을 점유하고 있다. 카카오도 투자한 대영채비는 미국 테슬라 한국 내 충전시설 납품권을 수주하고, 현대차 초급속 충전소 파트너사로도 지정돼 있다.

모빌리티 사업을 미래 먹거리 사업으로 추진 중인 휴맥스는 해외 사업을 비롯해 전국의 전기차 충전서비스 거점을 확대하는 전략을 짜고 있다.

장중 매매동향은 잠정치이므로 실제 매매동향과 차이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이로 인해 일어나는 모든 책임은 투자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요즘, 이거] “TV보다 낫네”...유튜브는 ‘개그맨 전성시대’
  • 한국에만 있는 ‘Banjiha(반지하)’?…진짜 없어질 수 있을까
  • 尹대통령 “추석 전 수해복구 완료하라”… ‘비상경제민생대책’ 재정·세제·금융 총망라
  • 영월 문개실마을 3일째 고립…폭우 때마다 반복
  • “보라를 보라”…美 뉴욕 타임스퀘어 물들인 ‘플립4 X BTS’
  • [갤럭시 언팩 2022] “아이폰 유저들도 솔깃”…편견 깬 갤럭시 Z 플립4
  • 중부 집중호우로 19명 사망·실종…이재민 1200명 발생
  • 손흥민, 첼시 상대로 첫 골 사냥 나선다
  • 오늘의 상승종목

  • 08.11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2,284,000
    • +5.1%
    • 이더리움
    • 2,487,000
    • +10.34%
    • 비트코인 캐시
    • 189,300
    • +5.75%
    • 리플
    • 503.1
    • +3.63%
    • 위믹스
    • 3,667
    • +3.79%
    • 에이다
    • 713
    • +4.48%
    • 이오스
    • 1,723
    • +9.4%
    • 트론
    • 93.68
    • +2.14%
    • 스텔라루멘
    • 166.5
    • +3.16%
    • 비트코인에스브이
    • 82,600
    • +3.25%
    • 체인링크
    • 11,850
    • +5.71%
    • 샌드박스
    • 1,768
    • +3.3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