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명박, 일주일 만에 퇴원…안양교도소 복귀

입력 2021-08-02 15:15

▲이명박 전 대통령 (뉴시스)
▲이명박 전 대통령 (뉴시스)

지병 치료를 이유로 입원한 이명박 전 대통령이 일주일 만에 퇴원해 안양교도소로 복귀했다.

법무부는 2일 지병 치료차 지난달 27일 서울대병원에 입원한 이 전 대통령이 이날 의료진 소견에 따라 퇴원했다고 밝혔다.

퇴원·이송시간은 경호와 보안상 이유로 공개되지 않았다.

이 전 대통령은 지난해 12월 말에도 당뇨병 등 기저질환 치료를 위해 서울대병원에 입원한 뒤 50여일 만인 2월 중순 퇴원했다.

교정 당국은 퇴원한 이 전 대통령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 상황과 수용여건 등을 고려해 서울 동부구치소 대신 안양교도소로 이감했다.

4월 중순에는 진료와 정밀검사를 받기 위해 서울대병원에 입원했다가 사흘 만에 퇴원하기도 했다.

이 전 대통령은 지난해 10월 대법원에서 뇌물수수와 횡령, 정치자금법 위반 등 혐의로 징역 17년에 벌금 130억 원, 추징금 57억 8000여만 원의 형을 확정받고 복역 중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9.28 12:50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1,827,000
    • -2.7%
    • 이더리움
    • 3,591,000
    • -5.55%
    • 비트코인 캐시
    • 602,500
    • -2.51%
    • 리플
    • 1,139
    • -2.82%
    • 라이트코인
    • 179,300
    • -3.29%
    • 에이다
    • 2,625
    • -3.24%
    • 이오스
    • 4,719
    • -3.63%
    • 트론
    • 105.6
    • -2.67%
    • 스텔라루멘
    • 326.6
    • -3.34%
    • 비트코인에스브이
    • 155,700
    • -2.32%
    • 체인링크
    • 28,530
    • -5.62%
    • 샌드박스
    • 769.5
    • -4.4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