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기록적인 폭우로 12명 사망, 1만 명 이재민...댐 붕괴 경고도

입력 2021-07-21 10:17

폭우 24시간 지속 전망

▲중국 허난성 정저우시에 폭우가 내려 사람들이 물이 가득찬 길거리를 걷고 있다. 정저우/AP연합뉴스
▲중국 허난성 정저우시에 폭우가 내려 사람들이 물이 가득찬 길거리를 걷고 있다. 정저우/AP연합뉴스
인구 9400만의 중국 허난성에 기록적인 폭우가 내려 다수의 사망자와 이재민이 발생했다.

20일(현지시간) BBC에 따르면 쏟아진 폭우로 허난성의 도로가 침수되고 1만 명 이상의 이재민이 발생했다. 십여 개 도시에서 항공편도 취소됐다.

1000만 명의 도시 정저우에서는 사망자가 최소 12명에 달했다. 정저우에는 애플 아이폰을 위탁생산하는 대만 폭스콘 공장이 있다.

댐 붕괴 경고도 나왔다. 중국 인민해방군은 성명을 내고 “허난성 뤄양시 이허탄댐이 심한 폭풍우로 붕괴 위험에 처했다”면서 “댐에 20m 길이의 틈이 벌어져 언제라도 붕괴할 수 있다”고 경고했다.

폭우가 앞으로 24시간 계속될 전망이어서 피해는 더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0.25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6,197,000
    • +2.35%
    • 이더리움
    • 5,073,000
    • +2.3%
    • 비트코인 캐시
    • 750,500
    • -0.73%
    • 리플
    • 1,323
    • +0.38%
    • 라이트코인
    • 235,500
    • +1.6%
    • 에이다
    • 2,612
    • +0.46%
    • 이오스
    • 5,815
    • +0%
    • 트론
    • 121.9
    • +0.83%
    • 스텔라루멘
    • 460.8
    • +1.23%
    • 비트코인에스브이
    • 209,300
    • -1.37%
    • 체인링크
    • 38,750
    • +7.79%
    • 샌드박스
    • 965.8
    • +1.0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