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 찾은 류호정…"눈썹문신 하셨죠" 물은 사연은

입력 2021-06-17 10:33

▲류호정 정의당 의원이 16일 국회에서 '타투 합법화'를 주장하며 자신의 등에 새겨진 타투를 공개했다. (제공=류호정 의원 인스타그램 캡처)
▲류호정 정의당 의원이 16일 국회에서 '타투 합법화'를 주장하며 자신의 등에 새겨진 타투를 공개했다. (제공=류호정 의원 인스타그램 캡처)

국회 앞마당에서 파격적인 드레스를 입고 등에 붙인 타투 스티커를 드러낸 류호정(29) 정의당 의원이 타투업법 제정을 발의하기 위해 홍준표(67) 무소속 의원을 찾아갔다고 밝혔다.

17일 CBS라디오 '김종대의 뉴스업'과의 인터뷰에서 류호정 의원은 입법 발의에 필요한 10명의 국회의원을 모으기 위해 눈썹 문신을 한 홍준표 의원을 공략했다며 타투업법 발의 과정의 뒷이야기를 풀었다.

류 의원은 "정의당 의원(6명)으로 나머지 네 분을 설득해 볼까 했는데 생각해 보니 국회에도 눈썹 문신한 의원들이 몇 분 계시더라. 홍준표 의원을 찾아가 '눈썹 문신하셨잖아요'라고 말하고 법안 서명을 요청했다"고 설명했다.

홍 의원의 눈썹 문신은 한동안 국회에서 화제가 됐었다. 홍 의원의 눈썹 문신이 게임 캐릭터 '앵그리버드'를 닮았다며 홍 의원을 '홍그리버드'라고 부르기도 했다.

류 의원은 "(홍 의원이)흔쾌히 웃으면서 법안 살펴보시고 공감해 주셨다"라며 "그래서 홍준표 의원님 외에도 눈썹 문신하신 의원님들이 좀 참여하셨다"고 설명했다.

류 의원은 일각에서 '한가한 입법', '중요한 것이 무엇인지 모른다' 등 비판이 나오고 있는 것과 관련해서도 입을 열었다.

그는 "한가한 이야기라고 생각할 수도 있지만 타투이스트분들이 현재 불법 영역에 있어서 성폭력, 협박 등 일들이 비일비재하게 발생한다"라며 "그분들의 작품을 제 몸에 새기고 또 온 몸으로 드러낼 수 있다면 좋은 방법이 아닐까 생각을 했다"라고 답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9.17 13:00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7,282,000
    • +0%
    • 이더리움
    • 4,253,000
    • -1.71%
    • 비트코인 캐시
    • 764,000
    • -0.46%
    • 리플
    • 1,311
    • -0.76%
    • 라이트코인
    • 221,800
    • -2.08%
    • 에이다
    • 2,893
    • -1.77%
    • 이오스
    • 6,015
    • +0.25%
    • 트론
    • 142
    • +2.16%
    • 스텔라루멘
    • 395.1
    • -1.67%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8,200
    • -8.42%
    • 체인링크
    • 35,420
    • -6.57%
    • 샌드박스
    • 955
    • +1.4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