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스타항공 인수전에 하림ㆍ쌍방울 등 참여

입력 2021-05-31 22:00

하림그룹 자회사 팬오션ㆍ쌍방울 계열사 광림 등 참여한 것으로 알려져

▲하림 본사 사옥  (사진제공=하림지주)
▲하림 본사 사옥 (사진제공=하림지주)

하림이 기업회생절차가 진행 중인 이스타항공 인수전에 참여한 것으로 알려졌다.

31일 매일경제 보도에 따르면, 서울회생법원과 매각 주관사인 딜로이트안진이 진행한 이스타항공 인수의향서(LOI) 접수 절차에 하림그룹 자회사인 팬오션이 참여했다.

하림지주는 연 매출이 2조 원에 달하며, 팬오션이 보유한 순 현금은 지난해 말 기준 1900억 원 수준이다.

인수의향서 접수에는 하림 외에도 크레인과 특장차를 제작하는 쌍방울그룹 계열사 광림과 일부 사모펀드가 참여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스타항공은 내달 1일부터 7일까지 LOI를 제출한 인수 의향자를 대상으로 예비실사를 실시하며 내달 14일 매각 금액이 적힌 입찰서류를 받을 계획이다.

이번 매각은 조건부 인수예정자가 있는 ‘스토킹 호스’ 방식으로 진행 중이다. 인수 예정자를 선정한 상태에서 별도로 공개경쟁 입찰을 진행하며 입찰 무산 시 인수 예정자가 인수권을 갖는 방식이다.

이스타항공은 입찰금액의 규모, 자금 투자의 방식, 자금 조달 증빙 등의 항목을 평가해 인수자를 선정한다. 입찰 금액은 평가 항목 중 가장 배점이 큰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인수 의향자의 회사경영계획 적정성과 장기 비전을 포함한 영업계획, 종업원 고용 보장 및 승계 명시와 고용 안정 프로그램에 대한 조건 제시 등을 평가할 예정이다.

▲이스타항공 본사가 있던 강서구 사무실  (연합뉴스)
▲이스타항공 본사가 있던 강서구 사무실 (연합뉴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8,379,000
    • +1.69%
    • 이더리움
    • 4,192,000
    • +0.77%
    • 비트코인 캐시
    • 761,000
    • +0.13%
    • 리플
    • 1,307
    • +1.08%
    • 라이트코인
    • 219,100
    • +0.05%
    • 에이다
    • 2,882
    • +0.77%
    • 이오스
    • 6,450
    • -2.35%
    • 트론
    • 128.2
    • -0.31%
    • 스텔라루멘
    • 391.3
    • +0.51%
    • 비트코인에스브이
    • 190,900
    • -0.26%
    • 체인링크
    • 34,570
    • +1.14%
    • 샌드박스
    • 935.1
    • -0.3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