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삼익악기, 반도체 대란 영향…전자피아노 품귀 소식에 상승세

입력 2021-05-10 09:32

(게티이미지뱅크)
(게티이미지뱅크)

삼익악기가 반도체 대란으로 디지털 피아노 기업 야마하피아노의 생산이 차질을 빚을 것이란 소식에 반사이익 수혜감이 작용하며 상승세다.

10일 오전 9시30분 현재 삼익악기는 전 거래일 대비 105(6.00%) 오른 1855원에 거래됐다.

이날 서울경제는 관련 업계 소식을 전하며 야마하피아노의 인도네시아 공장에 지난해 말부터 생산 문제가 발생해 디지털 피아노 수급 차질이 현재까지 이어지고 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야마하의 디지털 피아노를 국내에서 주문하면 짧게는 2개월, 길게는 5개월 뒤에나 제품을 받을 정도이며, 생산되는 제품 중 극히 일부만 한국에 들어오는 상황이다.

세계 1위 디지털피아노 기업 야마하의 생산차질로 국내 업체인 삼익악기는 대체품 판매효과를 기대해 볼 수 있게 됐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2,475,000
    • -5.01%
    • 이더리움
    • 2,645,000
    • -5.13%
    • 비트코인 캐시
    • 669,500
    • -4.7%
    • 리플
    • 944.2
    • -4.49%
    • 라이트코인
    • 185,500
    • -5.21%
    • 에이다
    • 1,683
    • -3.28%
    • 이오스
    • 5,420
    • -5%
    • 트론
    • 82.65
    • -4.16%
    • 스텔라루멘
    • 354.1
    • -4.71%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6,200
    • -2.77%
    • 체인링크
    • 25,280
    • -7.6%
    • 샌드박스
    • 304.1
    • -5.4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