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쇼핑, '중고나라' 인수 참여

입력 2021-03-23 18:47 수정 2021-03-23 19:43

유진자산운용 중고나라 지분 인수 과정에 재무적 투자자(FI)로 참가

롯데쇼핑이 중고거래 플랫폼 '중고나라' 인수에 나선다.

23일 업계에 따르면 롯데쇼핑은 유진자산운용의 중고나라 인수 과정에 재무적 투자자(FI)로 참여한다. 투자 금액은 200억~300억 원 규모다. 향후 경영권은 유진자산운용이 갖고, 롯데쇼핑은 지분 일부를 보유하는 형태로 투자가 이뤄진다.

롯데쇼핑은 "지분 투자를 진행 중이고, 인수 주체는 유진자산운용"이라며 "자사는 인수를 위한 펀드에 참여하는 형태"라고 설명했다. 이어 "소비 트렌드를 봤을 때 중고시장이 성장 가능하다고 판단했다"고 덧붙였다.

중고나라는 2003년 네이버 카페로 출발해 현재 회원 약 2330만 명과 월 사용자(MAU) 1220만명을 보유한 국내 최대 중고거래 커뮤니티다. 지난해 매출은 역대 최대 규모인 '5조 원'을 돌파한 바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1.20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1,722,000
    • +2.47%
    • 이더리움
    • 3,878,000
    • +2.78%
    • 비트코인 캐시
    • 456,500
    • +1.63%
    • 리플
    • 912.8
    • +2.17%
    • 라이트코인
    • 170,600
    • +3.08%
    • 에이다
    • 1,671
    • +1.09%
    • 이오스
    • 3,395
    • +1.89%
    • 트론
    • 85.53
    • +3%
    • 스텔라루멘
    • 300.3
    • +0.2%
    • 비트코인에스브이
    • 132,100
    • -0.68%
    • 체인링크
    • 26,880
    • +1.74%
    • 샌드박스
    • 5,260
    • +1.84%
* 24시간 변동률 기준